주 메뉴 열기

바뀜

편집 요약 없음
'''니콜라우스 라이머스 베어'''(Nicolaus Reimers Baer, [[1551년]] [[2월 2일]] ~ [[1600년]] [[10월 16일]])는 '''라이마루스 우르소'''(''Reimarus Ursus'', ‘우르소’는 [[곰]]이라는 뜻의 라틴어다.)라는 [[라틴어]] 이름으로도 알려져 있는 독일의 [[천문학자]]이자 [[신성 로마 제국의 루돌프 2세]] 황제의 제국 [[수학자]]였다. 라이머스는 [[튀코 브라헤]]의 숙적이었다.
 
라이머스는 [[튀코 체계]]를 누가 제창했느냐의 문제로 튀코와 오랫동안 싸움을 벌였다. 라이머스는 자기 책에서 근거 없이 브라헤 가문을 음란하게 비난했고, 튀코도 라이머스를 상대로 소송을 준비했다. 이 둘의 싸움 중간에는 애꿎은 [[요하네스 케플러|케플러]]도 멋모르고 끼여 있었다. 라이머스는 싸움에서 케플러를 인질 잡았고<ref name="oxford65">{{도서 인용|성=뵐켈|이름=제임스 R.|제목=행성운동과 케플러|출판사=바다출판사|series=OXFORD 위대한 과학자 시리즈|쪽=65쪽|장=2. 우주의 비밀을 파헤치다|isbn=89-5561-327-X|언어=한국어|꺾쇠표=예}}</ref>, 튀코는 라이머스를 상대로 한 소송에서 케플러의 언질을 이용했다<ref name="oxford67-68">{{도서 인용|성=뵐켈|이름=제임스 R.|제목=행성운동과 케플러|출판사=바다출판사|series=OXFORD 위대한 과학자 시리즈|쪽=67쪽 ~ 68쪽|장=2. 우주의 비밀을 파헤치다|isbn=89-5561-327-X|언어=한국어|꺾쇠표=예}}</ref>. 결국 이 추한 싸움은 튀코의 승리로 끝이 났으며, 라이머스는 [[프라하]]를 도망치듯 떠났고, 제국 수학자 자리도 튀코가 차지했다. 1년여 뒤인 1600년, 라이머스는 숨을 거두었다<ref name="oxford73">{{도서 인용|성=뵐켈|이름=제임스 R.|제목=행성운동과 케플러|출판사=바다출판사|series=OXFORD 위대한 과학자 시리즈|쪽=73쪽|장=2. 우주의 비밀을 파헤치다|isbn=89-5561-327-X|언어=한국어|꺾쇠표=예}}</ref>.
{{토막글|수학자}}
 
[[분류:독일의 천문학자]]
[[분류:독일의 수학자]]
[[분류:1551년 태어남]]
[[분류:1600년 죽음]]
[[분류:독일의 천문학자]]
[[분류:독일의 수학자]]
[[분류:16세기 천문학자]]
 

편집

4,7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