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바뀜

크기가 바뀐 것이 없음, 7년 전
잔글
편집 요약 없음
'''다섯 솔라'''(Five Solas)는 [[종교 개혁]] 기간 동안 나타난 다섯가지 [[라틴어]] 표어이며, [[로마 가톨릭교회]]의 가르침과는 대조되는, 개혁주의자들의 기본적인 믿음을 나타낸다. 라틴어 솔라(''sola'')는 한국어로 "오직, "홀로"로 번역된다.
 
* '''Sola Scriptura''' ('''오직 성경''') : [[성경]]은 [[하나님]]의 [[축자영감설|영감 있고]] 권위 있는 말씀일뿐 아니라 기독교 교리의 유일한 원천이며 누구에게나 공개되어 있으므로, 문체가 명료하며 자기 해석이 되어 있다는 것을 말한다. 성경 밖에서는 해석이 필요하지 않다는 것은 성경이 [[성전 (신학)|거룩한 전승]]에 의해서만 권위적으로 해석할 수 있다는 [[동방 정교회]], [[오리엔탈 정교회]], [[콥트교회]], [[앵글로 가톨릭]], [[로마 가톨릭]] 교회의 전통(Prima Scriptura)과는 반대된다. Sola Scriptura가 교회의기독 교 회의 전통을 무시한다는 것은 아니다. 다만 교회의기독 교 회의 전통도 성경의 권위 아래 있으며, 성경적 근거가 없는 전통은 인정하지 않는다는 뜻이다. 이와는 달리 교회의기독 교 회의 전통은 아무 의미가 없다고 보는 사상을 "Sola Verbum Dei"라고 한다.
* '''Solus Christus''' ('''오직 그리스도''') : 자연인의 상태에 대한 개혁주의적 입장은, 모든 인간은 죄로 인해 참된 생명력을 잃은("죽어 있는") 절대적인 절망의 상태로서 죄의 종 노릇을 하고 있으며 현세에서도 [[하나님]]의 진노를 받지만 사후의 심판에서 죄에 대한 대가로 영벌을 받는다는 것이다. 이러한 상태에서 인간은 스스로 벗어날 능력이 없고, 구원의 유일한 길은 [[십자가]]에서 억조창생의 죄값을 다 받고 하나님의 의를 완전히 이룬 [[예수]] [[그리스도]]의 공효를 덧입는 것뿐이라는 것이 Solus Christus에 담긴 내용이다.
* '''Sola Gratia''' ('''오직 은혜''') : 예수 그리스도의 공효를 덧입혀 주는 것은 전적인 하나님의 선물로서 하나님이 인간 쪽에 아무런 조건을 찾지 않는다는 내용이다. "믿음" 역시 하나님의 선물이며, "믿음"은 구원의 은혜를 받는 '통로' 역할을 할 뿐이며 그것의 '대가'로 구원을 받지는 않는다고 하였다.

편집

1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