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활란"의 두 판 사이의 차이

크기가 바뀐 것이 없음 ,  8년 전
편집 요약 없음
'''김활란'''(金活蘭, <small>일본식 이름: </small>'''야먀기 카쓰란'''(天城活蘭), [[1899년]] [[1월 18일]] ~ [[1970년]] [[2월 10일]])은 [[일제 강점기]]의 [[대한민국]] 여성운동가, 계몽운동가, 언론인, 교육인이다. [[이화학당]]의 초등, 중등, 고등부를 거쳐 [[1918년]] [[이화학당]] 대학부([[이화여자대학교]]의 전신)를 졸업하고 [[중앙기독교청년회]](YMCA)에서 활동하다가 여자 YMCA를 독립, [[1923년]] [[유각경]] 등과 함께 조선 [[중앙여성기독교청년회]](YWCA)를 조직하였다.
 
[[1923년]] [[미국]] [[오하이오 주립 웨슬리안 대학교]]에 편입, [[1924년]] 학사 학위를 받고, [[보스턴 대학교]] [[철학과]]에 편입하여 [[1925년]] [[9월]]에는 [[철학]][[석사]]를 받았으며, 귀국 후 [[이화여자전문학교]]에서 교사와 교감, 부교장 등으로 활동하였다. [[1931년]] [[10월]]에는 [[컬럼비아 대학교]]에서 [[철학]][[석사박사]]를 받았다. [[일제 강점기]] 1920년대~1930년대 초 각종 사회운동과 계몽운동에 힘써왔으나, [[1936년]] 전후로 [[친일파]]로 변절해 전시 체제에 매우 적극적인 친일 활동을 했다.
 
광복 이후에는 [[반탁운동]]에 참여한 뒤 48년 [[장면]], [[조병옥]]과 함께 파리 UN 총회에 파견되어 [[대한민국]] 정부를 승인받고 귀국했다. [[1950년]] [[한국 전쟁]] 당시 전시 내각에 참여했다가 정식 [[공보처장]]으로 활동하였다. 그 뒤 [[이화여자대학교]] 초대 총장을 맡았으며, 언론인으로는 영자(英字)신문사 '[[코리아타임즈]](The Korea Times) 사장을 맡았다. [[1928년]] [[미국]] 유학중 "무지와 구습의 타파"를 이유로 공개 단발을 하여 화제가 되었다. 아호는 '우월'(又月)이다.

편집

1,2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