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모르 재건국민회의

티모르 재건국민회의(포르투갈어: Congresso Nacional de Reconstrução de Timor, CNRT)는 동티모르의 정당이다. 재건국민회의(CNRT)는 샤나나 구스망 전 대통령이 2007년 3월 창당한 중도좌파 정당이다. 현재는 주제 하무스오르타동티모르의 대통령으로 선출되면서 여당이 되었다.

티모르 재건국민회의
Congresso Nacional de Reconstrução de Timor
Bandeira do Congresso Nacional da Reconstrução Timorense.png
로고
약칭 CNRT
상징색 파란색, 흰색, 녹색, 황금색, 갈색
이념 사회민주주의
스펙트럼 중도좌파[1]
당직자
대표 샤나나 구스망
대통령 주제 하무스 오르타
역사
창당 2007년 3월
내부 조직
중앙당사 딜리 바이로 구릴우스
의석
국민의회
22 / 65

역대 선거 결과편집

대통령 선거편집

선거 후보 득표수 득표율 득표수 득표율 당락
1차 투표 2차 투표
2022년 주제 하무스 오르타 303,477표 46.56% 397,145표 62.09% 당선

총선거편집

선거 대표 득표수 득표율 의석수 +/–
2007년 샤나나 구스망 100,175표 24.10%
18 / 65
  18
2012년 172,831표 36.66%
30 / 65
  12
2017년 167,330표 29.46%
22 / 65
  8
2018년 309,663표 49.58%
22 / 65
 [2]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1. Partido de Xanana Gusmão lidera legislativas em Timor Leste - Portal G1
  2. CNRT와 인민해방당, 인민단결번영당 등 '변화와 진보를 위한 동맹'을 결성하여, 2018년 동티모르 총선거에서 의회 과반수를 차지하며 집권했다.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