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판문동(板門洞)은 대한민국 경상남도 진주시이다. 면적은 17.38km2이고, 인구는 2011년 7월 1일을 기준으로 3,688세대 10,275명이다.[1]

경상남도 진주시
판문동
板門洞 Panmun-dong
Jinju-2map.png
면적17.38 km2
인구 (2011년 6월 1일)10,275 명
• 인구 밀도591.2 명/km2
• 세대3,688가구
법정동3
• 통·리·반23통 120반
동주민센터진양호로 115번길 6
웹사이트판문동 행정복지센터

개요편집

지명유래편집

판문(板門) 마을은 삼국시대 석(昔)씨들이 마을을 형성하였으며 동리밖에 판자로 울타리를 치고 동쪽으로 문을 내었다고 하여 판문이라 부르게 되었다고 전하고 있다. 조선 정조 때에 달성서씨화순최씨, 진양정씨들이 들어와 살게 되었다고 하며 마을 아래에 백년 된 느티나무가 그리고 마을 위에 오십년 된 느티나무가 서 있다. 지금은 여러 성씨가 대를 이어 살고 있으며 마을 진입도로도 깨끗이 포장되어 살기 좋은 마을이다.[2]

1973년 7월에 내동면 귀곡리를 진주시에 편입하면서 귀곡동으로 개칭하였다. 현재의 행정동인 판문동은 1997년 7월 1일 부로 평거동 일부가 행정동인 판문동으로 이속됨으로써 법정동인 평거동 일부와 판문동·귀곡동으로 이루어져 있다.[2]

지리편집

동쪽은 평거동, 남쪽은 내동면에 접하고, 서쪽과 북쪽은 대평면에 마주 닿아 있다. 남강댐으로 조성된 진양호를 끼고 있어서 자연 경관이 아름다워 관광지로 유명하다.

행정 구역편집

  • 평거동
  • 판문동
  • 귀곡동

관광편집

교육편집

각주편집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