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중의 힘

(푸에르사 2011에서 넘어옴)

대중의 힘(스페인어: Fuerza Popular, FP)은 페루보수주의, 후지모리주의 정당이다.[3][4][5] 알베르토 후지모리 전 대통령의 딸인 게이코 후지모리가 당을 주도하고 있다. 2012년까지는 푸에르사 2011(스페인어: Fuerza 2011)이라는 이름을 사용했다.[6]

대중의 힘
Fuerza Popular
Fuerza popular.svg
로고
상징색 주황
이념 보수주의
후지모리주의
내셔널리즘
스펙트럼 우익[1] ~ 극우[2]
당직자
대표 게이코 후지모리
역사
창당 2010년 3월 9일
예하 부문
중앙당사 페루 리마
의석
의회의석
15 / 130
안데스 의회
3 / 5
주지사
0 / 25
주의회
4 / 274
군수
3 / 196
군의회
46 / 1,874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1. “Keiko Fujimori cerró su campaña con mitin en el Estadio Monumental”. 《América Televisión》 (스페인어). 2016년 4월 7일. 2016년 4월 13일에 확인함. La campaña presidencial se cerró con los mítines de los tres principales candidatos en la elección del 10 de abril: la derechista Keiko Fujimori, favorita en los sondeos, y sus escoltas: el centroderechista Pedro Pablo Kuczynski y la izquierdista Veronika Mendoza, ambos empatados en los sondeos. 
  2. http://www.elmundo.es/america/2011/04/14/noticias/1302782249.html
  3. "Fujimorismo solicitó cambio de denominación para llamarse Fuerza Popular" (in Spanish). 29 July 2012.
  4. "Ahora son Fuerza Popular" Archived 2014년 11월 5일 - 웨이백 머신 (in Spanish). 30 July 2012.
  5. Vivanco, Martín Santiváñez (2011년 4월 10일). “La triste procesión de las larvas grises”. El Mundo. 
  6. Romero, Simon (7 April 20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