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필드하키를 하는 모습

필드하키(Field hockey, hockey, 문화어: 지상호케이경기[1]) 또는 지상 하키 경기는 스틱으로 상대방 골에 공을 쳐서 넣어 승부를 가르는 구기이다. 짧게 하키라고 부르기도 한다. 한 팀 선수는 11명. 골키퍼를 제외한 모든 경기자는 스틱으로만 공을 다룰 수 있다. 최근 필드하키의 강국은 네덜란드·대한민국·인도·파키스탄 오스트레일리아등이다.

개요편집

11명으로 이뤄진 두 팀이 구부러진 막대기(스틱)로 딱딱한 공을 패스하거나 드리블해 상대편 골에 넣어 겨루는 스포츠이다.

역사편집

영국의 스포츠 연구가인 데이비드 모건에 따르면 하키의 시초는 기원전 2천 년경으로 거슬러 올라간다. 이집트 미니아의 나일강 근처에 있는 베니 핫산에서 발견된 제 16 무덤의 벽화에 두 사람이 서로 마주 서서 스틱과 같은 막대기를 마주대고 있는 장면이 발견되었다. 또 1922년 아테네 해안의 방파벽에서 템스토클레스에 의하여 조각된 양각의 조각이 발견되었다. 이 조각에는 여섯 사람의 플레이어가 그려져 있고 오늘날의 불리와 비슷한 동작을 취하고 있는 모습을 볼 수 있다. 근대 하키는 다른 경기와 비슷하게 영국에서 시작됐다. 19세기 크리켓 선수들이 경기를 할 수 없는 겨울에 시작한 것이 기원이라고 알려졌다. 영국에서 하키협회가 발족하고 규칙이 제정된 것은 1887년이다. 올림픽 채택 남자 1908년 런던 올림픽, 여자 1980년 모스크바 올림픽부터 정식 종목으로 채택됐다. 한국에는 1945년 도입됐다.

규칙편집

경기 장소편집

경기장은 폭 60야드(54.86m), 길이 100야드(91.44m)의 장방형이다. 반지름 16야드(14.63m) 부근에 골을 노리기 위한 슈팅 서클이 있고, 그 밖에는 5야드 라인이 있다. 각 골 라인의 중앙 안쪽 가장자리에서부터 7야드(6.4m) 앞쪽에 축구의 페널티킥과 비슷한 페널티샷을 때리기 위한 페널티지점(지름 15cm)이 있다. 경기장의 모든 선은 75mm의 넓이로 표시하며, 선은 경기장의 일부이다. 긴 선이 사이드 라인으로 길이는 91.44m이다. 짧은 선이 백라인으로 길이는 54.86m이다. 골은 높이 2.13m, 넓이 3.66m로서 골 네트를 치고 넓이 45cm 이내의 널빤지를 골의 3면에 설치한다.

경기 시간편집

전, 후반 2×15분씩 실시하며 휴식시간은 15분. 휴식시간에 진영을 바꾼다.

승패편집

정해진 시간 안에 더 많은 득점을 올린 팀이 이긴다. 동점일 경우 연장전(전, 후반 각 7분30초)을 치르고 득점이 나온 시점에 경기가 끝난다.(골든골) 그래도 동점일 경우에는 5명씩 페널티 스트로크(PS)를 겨룬다.

선수편집

경기장에 설 수 있는 건 한 팀 11명(골키퍼 1명 포함)이다. 각 팀은 18명의 명단을 제출한다. 선수 교체는 경기중 몇차례든 할 수 있고, 한차례 경기장에서 나간 선수가 다시 뛸 수도 있다.

경기 도구편집

스틱편집

스틱은 왼쪽 면만 평면인 나무로 된 것으로, 끝을 날카롭게 깎은 것이나 금속은 사용할 수 없다. 뒷면은 둥그스름하며 길이 90-95cm, 무게 340-794g인데, 보통 510-567g이다. 굵기는 안지름 5cm의 링이 통할 수 있어야 한다.

편집

흰 가죽 또는 희게 칠한 가죽으로 둘러싸고 내부는 코르크 및 연사(꼰 실)로 채우는데 무게 155-165g, 둘레 23-24cm로, 야구공보다 약간 크다.

심판편집

2명이서 경기장의 1/2씩 나누어 담당하되, 필요에 따라서는 자기 쪽 사이드 라인 전체를 담당한다. 자기 담당이 아닌 지역의 판정은 못한다. 경기의 시작과 끝, 반칙이 생겼을 때, 공이 사이드 라인 또는 골 라인을 넘어갔을 때, 득점하였을 때 등을 판정한다.

경기 진행편집

경기는 양팀의 주장이 토스로써 코트를 정한 다음, 축구의 킥오프와 같은 발리로 시작된다. 스트라이킹 서클 안에서 공격측 선수가 공을 스틱으로 치거나, 스틱에 닿은 다음 골인될 때, 또는 공이 골포스트 사이의 골 라인을 완전히 통과하였을 때는 득점으로 인정된다.

주요 용어.규칙편집

  • 드라이브(drive) = 윙으로부터의 센터링,벡으로부터의 롱패스, 강한 골 슛등 먼곳에 보내는 강한 패스나 슛에 사용하는 타구법.
  • 드리블
  • 라이트 풀백(right fullback) = 하프백과 골키퍼의 중간에, 그리고 레프트 백 우측에 위치하는 선수. 주로 상대 팀의 레프트 인사이드를 마크하고 하프백 및 레프트 백과의 협동 플레이와 그들을 커버링하는 역할을 한다. 라이트 백이라고도 하며, RB라고 적는다.
  • 라이트 하프백(right haifback) = 포워드와 풀백 중간에, 그리고 오른쪽 사이드에 위치하는 플레이어. 주로 상대팀의 레프트 윙을 마크하며, 공격의 기점으로서 게임 메이커의 역할도 지니고 있다. RH라고 적고 라이트 하프라고 부르기도 함.
  • 러닝 샷(running shot) = 뛰는 자세로서 득점하기 위하여 상대골을 향해서 스트로크하는 것. 골키퍼가 슛하는 선수의 타이밍을 읽기 힘든 이점이 있다.
  • 롤인 = 사이드 라인 밖으로 벗어난 공은 손으로 그라운드에 굴려 넣는데, 축구의 스로인과 비슷하다. 이때 두 발·스틱 및 손이 사이드 라인 바깥쪽에 있어야 한다.
  • 리시브
  • 맨 투 맨 디펜스(man to man defence) = 방어측 팀의 한 사람 한 사람의 선수가 공격측 팀의 한 사람씩을 미리 맡아 각기 책임을 지고 마크하는 방어법. 대표적인 조직의 팀 방어법의 하나로 존 디펜스와 대칭되는 대인방어.
  • 백스틱 = 스틱의 뒤쪽으로 공을 치는 행위.
  • 센터 패스 = 모든 선수들이 자기측 진영에 있으면서 경기장 중앙에서 어느 방향이든 관계없이 실시하는 푸시나 히트.
  • 스쿱 = 스틱의 머리 부분이 약간 공 아래쪽에 있을 때 정지되어 있거나 느리게 움직이는 공을 삽으로 뜨는 것과 같은 동작으로 지면에서 들어올리는 것.
  • 스트로크 = 스틱으로 공을 플레이하거나 때리거나 밀면서 움직이는 동작.
  • 어드벤티지 룰(adventage rule) = 반칙을 범한 수비팀에게 벌칙을 부여하는 것이 공격팀에게 불이익을 준다고 판단되었을 경우 그 공격상태를 그대로 유지시키는 규칙.
  • 코너 = 골 라인으로부터 22.9m 이내인 곳에서 공이 수비측 경기자에게 닿은 다음 골 라인을 넘어갔을 때 주어진다. 축구에서의 코너 킥과 비슷하다. 이 밖에도 축구에서의 페널티 킥에 해당하는 페널티 코너, 오프사이드 등의 규칙이 있다.
  • 킥 = 골키퍼 이외의 선수가 몸을 일부러 공에 대는 행위.
  • 패널티 스트로크 = 패널티 스트로크 지점에서 공을 밀거나 플리크하거나 스쿱하는 것.
  • 푸시 = 푸시는 스틱이 공 가까이에 있을 때 스틱을 미는 동작으로 경기장 지면을 따라 공을 움직이는 것이다. 푸시를 할 때 공과 스틱의 헤드는 지면에 닿아 있다.
  • 프리 히트(free hit) = 상대편의 방해를 받지 않고 자유로이 공을 치는 것. 일반적인 반칙에 대해서 주어지는 것으로 축구의 프리 킥과 같다. 다른 선수는 4.6m 이상 떨어져 있어야 한다.
  • 플리크 = 공이 푸시될 때 결과적으로 지면에서 들어올릴 경우 발생함.
  • 하이스틱 = 어깨보다 위로 스틱을 들어올리는 것. 반칙.
  • 히트 = 스틱으로 스윙하여 공을 때리는 동작.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참고 문헌편집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