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리프 1세 드 부르고뉴 공작

부르고뉴 공작 필리프 1세(1346년 ~ 1361년 11월 21일)는 1347년부터 부르고뉴 백작이자 아르투아 백작, 1349년부터 부르고뉴 공작, 1360년부터 오베르뉴와 불로뉴 백작이다. 그는 부르고뉴 공국의 후계자이자 필리프와 오베르뉴와 불로뉴의 상속녀인 잔 1세의 외아들이었다.

생애편집

아버지는 부르고뉴의 필리프이고 어머니는 오베르뉴 백작인 잔 1세이다. 아버지는 부르고뉴 공작 오도 4세와 부르고뉴 백작부인 잔 3세 사이에서 태어난 유일한 자녀였다. 필리프는 불과 한 살 때인 1347년에 부르고뉴 백작령과 아르투아 백작령에서 그의 할머니로부터 계승했다. 세 살 때인 1349년에 할아버지를 이어 부르고뉴 공작이 되었다. 1360년에는 어머니로부터 오베르뉴 백작령과 불로뉴 백작령을 상속받았다.

1355년 필리프는 플랑드르 백작 루이 드 말(Louis de Mále)의 딸인 담피에르 가문 마가레타와 결혼했다.[1] 이 결혼으로 1357년에 플랑드르, 느베르, 레텔, 앤트워프 백작령과 브라반트, 림부르크 공작령 상속을 약속 받았다. 이 땅의 대부분은 저지대에 위치해 있었다.

어머니 잔 1세는 프랑스 왕 장 2세와 재혼하여 프랑스의 여왕이 된후 1360년 9월 사망할 때까지 필리프의 후견인으로 부르고뉴를 다스렸다.[2] 같은 해 10월 20일 필리포는 성년이 되었다.

사망과 계승편집

1361년 필리포는 승마 사고로 사망했다.[3] 프랑스 왕 장 2세는 1363년에 부르고뉴 공작령을 왕실에 귀속시킨후[3] 그의 막내아들 필리프 2세를 부르고뉴 공작으로 임명하며,[4] 공작령을 왕자령으로 주었다.[5] 1469년에 부르고뉴 공작 필리프 2세는 담피에르 가문의 마가레타와 재혼하였다.[6][7] 1384년 마가레타의 아버지 플랑드르 백작 루이 2세가 사망하자, 그녀와 필리프 2세는 아르투아, 부르고뉴, 플랑드르, 느베르, 레텔 백작령을 상속받았다.[8]

각주편집

  1. Wim Blockmans and Walter Prevenier, The Promised Lands: The Low Countries Under Burgundian Rule, 1369-1530, transl. Elizabeth Fackelman, ed. Edward Peters, (University of Pennsylvania Press, 1999), 13.
  2. Jonathan Sumption, The Hundred Years War:Trial by Fire, Vol. II, (University of Pennsylvania Press, 1999), 382.
  3. W. Mark Ormrod, Edward III, (Yale University Press, 2011), 417.
  4. Richard Vaughan, Philip the Bold: The Formation of the Burgundian State, Vol. 1, (The Boydell Press, 2005), 152.
  5. 앙드레 모로아 <프랑스사> 기린원 1998.11.10 p91
  6. Bauer-Smith 2004, 130쪽.
  7. Blockmans & Prevenier 1999, 1쪽.
  8. Nolan 2006, 100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