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필 영허즈번드

필립 제임스 플레이서 "필" 영허즈번드(Philip James Placer "Phil" Younghusband, 1987년 8월 4일 ~ )는 필리핀의 전직 축구 선수이다. 키는 180cm에 포지션은 스트라이커이며 친형인 제임스 영허즈번드와 함께 센추리클럽의 회원으로 등재되어 있다.

필 영허즈번드 Football pictogram.svg
Phil Younghusband.jpg
개인 정보
전체 이름 Philip James Placer Younghusband
출생일 1987년 8월 4일(1987-08-04) (32세)
출생지 잉글랜드 서리주 애시퍼드
180cm
포지션 스트라이커
청소년 클럽 기록
1997-2005 첼시
클럽 기록*
연도 클럽 출전 ()
2005-2008
2007-2008
2009-2010
2011-2017
2017-2018
첼시
에스비에르 (임대)
산베다
로욜라 메랄코 스파크스
다바오 아길라스
000 00(0)
000 00(0)
039 0(14)
061 0(69)
019 0(16)
국가대표팀 기록
2007
2005
2006-2019
필리핀 U-21
필리핀 U-23
필리핀
003 00(2)
003 00(2)
0108 0(52)
* 클럽의 출장수와 골은 정규 리그 기록만 센다. 또한 출장수와 골은 2014년 9월 7일 기준이다.
‡ 국가대표팀의 출장수와 골은 2019년 1월 4일 기준이다.

축구인 경력편집

클럽 경력편집

잉글랜드 서리주 애시퍼드에서 잉글랜드인 아버지와 필리핀인 어머니의 아들로 태어났다. 형인 제임스 영허즈번드와 함께 첼시 유스 팀에서 활약했던 선수이다. 필 영허즈번드는 2003-04, 2004-05 시즌 연속으로 유스 팀 득점 1위를 기록하였다. 하지만 성인 팀에서 방출된 뒤 필리핀의 산베다를 거쳐 유나이티드 풋볼리그 디비전 1로욜라 메랄코 스파크스 FC로 이적하였다.

국가대표 경력편집

2005년 필리핀 축구 협회는 익명의 풋볼 매니저 게이머를 통해 필리핀 혼혈인 영허즈번드 형제가 첼시 유소년 팀에 있다는 것을 알게 되었고[1] 같은 해 열린 2005년 동남아시아 경기 대회 축구 부문에 출전하는 필리핀 U-23 국가대표팀에 선발되었다. 2006년부터 성인 국가대표팀에 발탁되었으며 이듬해 열린 2007년 아세안 축구 선수권 대회 예선 4경기에서 6골을 터뜨리며 팀을 본선으로 이끌었고 이후 2010년 AFF 스즈키컵부터 2014년 AFF 스즈키컵까지 팀을 3회 연속 4강에 올려놓았고 2012년 AFC 챌린지컵에서는 6골을 터뜨리면서 필리핀을 최초로 대회 4강에 올려놓았고 본인도 이 대회 득점왕에 올랐다. 또 그 다음 대회인 2014년 AFC 챌린지컵에도 출전하여 2골을 기록하며 팀을 준우승까지 끌어올렸다. 또한 2011년 롱텅컵 준우승, 2013년 필리핀 피스컵 우승, 2017년 CTFA 국제 축구 대회 준우승을 차례대로 경험했다.

각주편집

  1. (영어) “Mystery gamer alerts Philippines to Chelsea tyros”. 타임스. 2005년 11월 28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