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함께 평화를 위해서라면(벤다어: Pfano na vhuthihi 프파노 나 부티히)는 벤다의 국가였다. 1979년부터 1994년까지 사용되었다.

가사편집

Mune wa dzitshaka
Shango lashu Venda
Li nee Mulalo
Vhutali na vhuhali
Vhathu shangoni
Nga vha takale
Pfano na vhuthihi
Nga zwi vhe zwipikwa
U shuma hu plumbiswe
Zwivhuya zwi ande
Kha masia othe
Hu plale mudalo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