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후 해씨

(해씨부인에서 넘어옴)

해씨부인(解氏夫人, ? ~ ?)는 갈사왕의 손녀이자 도두왕의 남매이다. 고구려 대무신왕과 결혼하여 차비(次妃)가 되었고, 아들 호동을 낳았다. 며느리는 낙랑공주이다. 이후 서기 68년 남매인 갈사부여도두왕이 고구려 태조대왕에게 항복하고 나라를 들어 고구려에 바쳤다. 태조대왕이 즉위할 때 너무 어려 섭정을 하였고 태조대왕 친정 체제로 언제 바뀌었는지는 알 수 없다.

Picto infobox prétendant à un trône.png
태후 해씨
夫餘 解氏
지위
고구려의 태후
재위 ?
대관식 태후 해씨(夫餘 解氏)
전임 없음
후임 없음
부왕 해씨(解氏)
차비(次妃) 태후(夫餘)
이름
?
이칭 해씨 부인(解氏 夫人)
부여 태후(夫餘太后)
별호 없음
묘호 없음
시호 없음
신상정보
출생일 생년 미상(生年 未詳)
출생지 ?
사망일 몰년 미상(沒年 未詳)
사망지 ?
매장지 없음
가문 ?
부친 해씨(解氏)
모친 ?
배우자 대무신왕(大武神王) 재사(再思)
자녀 호동(好童)
기타 친인척 갈사왕(曷思王) 도두왕(都頭王)
종교 없음

가계편집

관련 작품편집

드라마편집

참고문헌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