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의옹주 김씨

화의옹주 김씨(和義翁主 金氏, ? ~ 1428년 12월 14일)는 조선 태조의 후궁이다. 김해의 관기 출신으로 이름은 칠점선(七點仙)이다. 1398년(태조 7년)에 화의옹주로 봉해졌다.[1]

Picto infobox prétendant à un trône.png
화의옹주
和義翁主
지위
조선 태조의 후궁
이름
칠점선(七點仙)
신상정보
출생일 미상
사망일 1428년 12월 14일 (음력)
배우자 태조
자녀 숙신옹주

슬하에 딸 숙신옹주를 두어 당성위(唐城尉) 홍해(洪海)에게 출가시켰다.[2]

1428년(세종 10년)에 죽었고, 이에 세종이 쌀과 콩 합계 30석과 종이 80권을 부의로 내려 주었다.[3]

가족 관계편집

  • 시아버지 : 환조(桓祖, 1315 ~ 1360)
  • 시어머니 : 의혜왕후 최씨(懿惠王后 崔氏, 생몰년 미상)

각주편집

  1. 《태조실록》 권13, 태조 7년(1398년) 1월 7일(을묘) 1번째 기사
  2. 《태종실록》 권14, 태종 7년(1407년) 11월 2일(임자) 1번째 기사
  3. 《세종실록》 권42, 세종 10년(1428년) 12월 14일(신묘) 4번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