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환선길(桓宣吉, ?년 ~918년) 왕건궁예 추출 정변 이후 왕건에게 반란을 일으킨 장군이다.[1]

Picto infobox military.png
환선길(桓宣吉)
생애 ? ~918
복무 태봉
복무 기간 901~918
최종 계급 장군

궁예의 부하로서 용장으로 이름을 떨쳤다. 하지만 정변이 성공하면 높은 벼슬을 주겠다는 왕건의 꼬임에 넘어가 궁예 축출 정변에 가담하여서 성공했지만, 왕건이 정변 후 그를 제거하려 하자 왕건을 시해하기로 마음을 먹었다. 그러나 복지겸의 밀고로 병사들에게 잡혀 아내와 함께 처형당했다.

생애편집

동생 환향식(桓香寔)과 함께 태조 왕건을 섬기고 추대한 공이 있었으며 마군장군(馬軍將軍)으로서 태조 왕건의 심복이 되어 항상 정예군을 이끌고 숙위(宿衛)하였다. 그의 아내가 당신의 재력(才力)은 남보다 뛰어나서 사졸이 복종하고 또 큰 공이 있으나 정병(政柄) (정권)은 다른 사람에게 있으니 어찌 한탄스럽지 않으랴 하니 병사와 결탁하여 반란을 일으키려 하였다. 복지겸(卜智謙)이 이를 밀고하였으나 형적(形跡)이 나타나지 않자 가만 두었다. 태조 왕건이 즉위한 지 4일 만에 50여 명을 이끌고 내정(內庭)에 침입하였으나 태조 왕건의 태연함에 복병이 있는 줄 알고 의심하여 달아나다가 위사(衛士)에게 잡혀 죽었다.

가족관계편집

환선길이 등장한 작품편집

각주편집

참고문헌편집

  • 고려사(高麗史)
  • 고려왕조(高麗王朝)의 성립(成立)과 호족연합정권(豪族聯合政權) (하현강한국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