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흥국사 (남양주시)

흥국사(興國寺)는 경기도 남양주시에 있는 사찰이다. 조선 중기 이후 왕실의 원당[1]이었다. 1790년(정조 14년)에는 오규정소로 선정되었다. 오규정소는 관리들이 사찰에 머물면서 왕실의 무사함을 빌던 곳이다.

소장 문화재편집

보물편집

등록문화재편집

경기도 유형문화재편집

경기도 문화재자료편집

각주편집

  1. 죽은 사람의 명복을 빌던 법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