흥아유신기념탑

흥아유신기념탑(興亞維新記念塔)은 일제강점기경성부 대현정(大峴町) 연희전문학교(延禧專門學校)에 세워졌었던 기념탑이다. 이 기념탑은 지금의 서울특별시 서대문구 연세대학교 신촌캠퍼스 교정에 남아 있다.

흥아유신기념탑 전면

유래편집

1928년, 연희전문학교의 창설자인 호러스 그랜트 언더우드를 기념하기 위하여 교직원과 사회 인사의 기부로 동상을 교정에 세웠다.[1] 그러나 일제 강점기 말기, 신동아(神東亞)의 지도자를 양성하는 반도학원[2]에 개인의 공로는 적국[3]의 동상을 둘 수 없다는 이사회의 의결로 초대 언더우드 교장의 동상을 없애기로 하였다. 이에 1942년 4월 24일, 윤치호와 직원과 학생대표자가 모인 가운데 흥아유신기념탑을 동상을 철거한 자리에 세웠다. 기념탑의 전면에는 경건하게 배례하는 신동아(神東亞)[4]의 성지로 조성했다.

형태편집

 
흥아유신기념탑에 새겨진 날짜

기념탑은 정방형의 기단석 위에 정방형의 사면체로 중대석의 탑신부 상단에 사각뿔형의 전면에 조선총독부 미나미 지로(南次郞, みなみじろう) 총독의 휘필로 ‘흥아유신기념탑’(興亞維新記念塔)이라고 각자하였다. 기념탑의 측면에는 쇼와(昭和) 16년(1941년) 12월 8일이 새겨져 있는데, 이 날짜는 1941년 12월 7일에 일본 제국 해군이 하와이 진주만 공습을 개시한 일시와 무관하지 않다.

현황편집

해방 이후 흥아유신기념탑을 철거하고, 1948년에 존 토마스 언더우드의 동상을 다시 세웠으나 한국 전쟁 때 파괴되어 1955년에 다시 동상을 세워서 지금에 이른다.[5] 흥아유신기념탑은 연세대학교 신촌캠퍼스 수경원이 있었던 터 뒤쪽 ‘연세 역사의 뜰’에 첨탑부가 현존해 있다.

각주편집

  1. 연세대학교 홍보팀 (2004년 4월 16일). “[기타 소식] 이달의 연세역사”. 《연세대학교》. 2020년 3월 9일에 확인함. 
  2. 반도학원의 반도는 한반도의 조선을 말하고 학원은 일제에 의한 군국주의자 양성을 시사한다.
  3. 적국은 미국을 말한다.
  4. 신동아는 일본의 침략전쟁으로 동아시아 패권주의 복속을 의미한다.
  5. 이설 (2007년 5월 7일). “가장 오래된 동상 ‘延大언더우드상’”. 동아일보. 2011년 8월 23일에 확인함. 

참고 문헌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