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히사노미야 사치코 내친왕

히사노미야 사치코 내친왕(일본어: 久宮祐子内親王, 1927년 9월 10일 ~ 1928년 3월 8일)은 일본황족이었다. 쇼와 천황고준 황후 사이의 둘째아이이자 차녀이다.

Picto infobox prétendant à un trône.png
히사노미야 사치코
출생시의 사진.
출생시의 사진.
지위
신상정보
출생일 1927년 9월 10일
출생지 일본 제국 일본 제국 고쿄
사망일 1928년 3월 8일(1928-03-08) (0세)
사망지 일본 제국 일본 제국 고쿄

생애편집

1927년 9월 10일 쇼와 천황과 고준 황후 사이에서 태어났다. 출생 당시 키는 약 50.8 cm, 몸무게는 약 3,300g였다.[1] "히사노미야 사치코"라는 이름은 요시다 마스조 등의 중신들이 정한 세가지 후보 중에 아버지인 쇼와 천황이 선택하여 9월 16일에 지어준 것이다.[1] 유래는 《역경》에 등장하는 문구로, 고스자쿠 천황의 셋째 딸인 히사노미야 스케코 내친왕과는 같은 한자를 사용했다.[1] 같은해 12월 17일, 고준 황후가 다이쇼 천황이 모셔진 전당에 참배할 때 언니인 데루노미야 시게코 내친왕과 함께 황거를 처음으로 찾은 것이 첫 외출이었다.[2]

그러나 1928년 2월 27일부터 습진과 고열 증상을 앓았으며 곧 주치의로부터 인후염 진단을 받았다.[3] 3월 초부터 증상이 급격히 악화되었고, 3월 8일 오전 0시 0분경 해골이 되었다. 3월 13일에 간소히 장례를 거행한 뒤 도시마가오카 묘지에 묻혔다.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1. 아사히 신문 1928년 3월 8일자, 《お傷わしき御一生 御誕生より御7ケ月目 桃の節句も御むなしく
  2. 아사히 신문, 1927년 12월 17일, 《きょう久宮様はじめて宮城へ
  3. 아사히 신문, 1928년 3월 2일, 《久宮内親王御不例 咽頭カタルと拝診さ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