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2016년 타오위안 버스 화재

2016년 7월 19일 타이완 타오위안 시 다위안 구에서 국도 제2호선을 달리던 버스에서 화재가 발생하였다.[1] 이 화재로 운전자 1명을 포함하여 27명이 사망하였다. 운전자를 제외한 26명은 타이완으로 관광온 중국인으로, 타오위안 공항으로 향하던 중이었다. 이 사건은 타이완에서 가장 사상자를 많이 낸 버스 사고로, 26명이 사망한 2010년 소화공로 관광버스 사고보다 많다. 2016년 9월 10일, 조사가 모두 끝났으며 운전자의 방화로 밝혀졌다.[2]

2016년 타오위안 버스 화재
날짜2016년 7월 19일
시간12시 57분
위치타이완의 기 타이완 타오위안 시 다위안 구
좌표북위 25° 02′ 33″ 동경 121° 13′ 15″ / 북위 25.042523570167° 동경 121.2208164818172°  / 25.042523570167; 121.2208164818172좌표: 북위 25° 02′ 33″ 동경 121° 13′ 15″ / 북위 25.042523570167° 동경 121.2208164818172°  / 25.042523570167; 121.2208164818172
원인방화
27명 사망 (운전자 포함)

각주편집

  1. 온라인 뉴스팀 (2019. 7. 19). “대만서 관광버스 화재…탑승자 26명 전원 사망”. 스포츠 경향. 2019. 8. 13에 확인함. 
  2. 김, 지수 (2016. 8. 1). “26명 사망 대만 관광버스 화재 사고...성폭행 혐의로 5년형 받은 운전자의 ‘자살 기도’ 가능성”. 아시아투데이. 2019. 8. 13에 확인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