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위키백과 β

2017년 이집트 성지주일 폭탄 테러

2017년 4월 9일 이집트 알렉산드리아탄타콥트교 교회 두 곳에서 연쇄적으로 발생한 폭탄 테러가 발생하였다.[2] 이 테러로 최소 44명이 숨지고 126명이 다쳤다.[1] IS가 테러의 배후를 자처하고 나섰으며, 이집트 정부는 국가 비상사태를 선포하였다.[2] 이집트 인구의 약 10%가 믿는 콥트교는 기독교 정교회에 뿌리를 두고 있어 수니파 무슬림이 절대다수인 이집트에서 자주 극단주의 조직의 표적이 되어왔다.[2]

2017년 이집트 성지주일 폭탄 테러
좌표 북위 30° 47′ 34″ 동경 31° 00′ 19″ / 북위 30.792838° 동경 31.005390° / 30.792838; 31.005390 (탄타), 북위 31° 11′ 54″ 동경 29° 53′ 59″ / 북위 31.198363° 동경 29.899601° / 31.198363; 29.899601 (알렉산드리아)
발생일 2017년 4월 9일
수단 폭탄 조끼
사망자 44명[1]
부상자 126명[1]
공격자 이슬람 국가 (IS)
폭탄 테러 직후 혼란에 빠진 알렉산드리아 시내

각주편집

  1. Hendawi, Hamza (2017년 4월 9일). “Palm Sunday church bombings in Egypt kill 43, wound dozens”. 《AP News》. 2017년 4월 9일에 확인함. 
  2. “이집트, 콥트교회 연쇄 폭탄테러…IS "우리 소행". 《MBC 뉴스데스크》. 2017년 4월 10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