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 G. 스트리즈돔

요하네스 헤르하르두스 스트레이돔(Johannes Gerhardus Strijdom)은 남아프리카 공화국의 백인 정치인으로 남아프리카 공화국의 제6대 총리를 역임했다. 별명은 북쪽의 사자(Lion of the North)이며 한스 스트레이돔(Hans Strijdom)으로도 유명하다.[1]

J. G. 스트리즈돔

인종차별 정당인 국민당 소속이었으며, 1954년 D. F. 말란의 사임 후 1958년 사임할 때까지 남아프리카 공화국의 수상으로 재직했다. 극단적인 아프리카너 민족주의자로,[2] 그 누구와도 타협하지 않고 아파르트헤이트를 실시했다.

각주편집

  1. “Johannes G Strijdom”. South African History Online. 2010년 12월 20일에 원본 문서에서 보존된 문서. 2010년 3월 25일에 확인함. 
  2. “Johannes Gerhardus Strijdom”. Britannica Online Encyclopedia. 2010년 3월 25일에 확인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