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IRIS-T SL 중거리 지대공 미사일의 모습. 이 미사일은 IRIS-T 단거리 공대공 미사일을 확대 개조한 것이다.
IRIS-T SL 발사대

MEADSMedium Extended Air Defense System의 약자로서, 패트리어트 미사일을 대체하기 위해 개발중인 미국, 독일, 이탈리아의 중거리 지대공 미사일 개발 프로젝트이다. 프랑스는 초기에 참여했다가 철수했다.

목차

개요편집

MEADS는 미국, 독일, 이탈리아가 함께 개발중이다. 이동식 중거리 지대공 미사일 시스템으로서, 미국과 독일의 패트리어트 시스템을 대체할 것이며, 이탈리아의 나이키 허큘리스 미사일을 대체할 것이다.

이 시스템은 적의 전술탄도미사일, 크루즈미사일, UAV, 항공기로부터 기동 부대와 고정 시설을 보호하기 위해 고안되었다.

독일은 단거리인 패트리어트 PAC-3 미사일에 추가하여 IRIS-T SL 중거리 미사일을 2차적 미사일로 보충해서 사용할 것이다. 이것은 IRIS-T 미사일을 확대 개조한 것이다. IRIS-T SLS 는 단거리 미사일로, 기존의 IRIS-T 단거리 공대공 미사일을 개조하지 않고 그대로 지상 발사대에 장전하는 것이고, IRIS-T SL 중거리 미사일은 기존의 IRIS-T 공대공 미사일에 보다 대형의 로켓과 데이터링크, jettisonable drag-reducing nosecone 등을 추가한 것이다.

독일의 중거리 미사일 방공망 MEADS(미즈)는 2025년까지 패트리어트 미사일 방어시스템을 대체하기 위한 총 사업비 40억 유로(약 5조314억 원) 상당의 방공망이다. 360도 회전하며 목표물을 추적하는 레이다를 사용하며, 패트리어트 미사일과 달리 트럭으로도 운반할 수 있을 정도로 이동 배치가 용이하다.[1]

각주편집

  1. 미-러, 유럽서 핵미사일 경쟁 재연?…배경은, 연합뉴스, 2015-06-17

더 보기편집

  • KM-SAM - 대한민국이 러시아 기술을 기반으로 개발한 이동식 중거리 지대공 미사일 시스템.
  • IRIS-T - 독일의 최신형 공대공 미사일. MEADS에 사용될 예정이다.
  • NBS C-RAM - 독일 육군의 로켓, 대포, 박격포 방어 시스템.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