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S-123

STS-123국제 우주 스테이션(ISS) 조립(1J/A)을 위해 2008년 3월에 우주왕복선 인데버에 의해 행해진 17일간의 유인 우주비행이다.

STS-123 patch.png

임무 내용은, 일본의 실험 모듈 키보의 일부인 선내 보관실을 ISS로 운반하고 설치하는 일, 캐나다에서 만든 특수 목적 로봇팔 덱스터를 ISS으로 운반하고 조립하는 일 등이었다.

당초 발사는 2008년 2월 14일에 진행될 예정이었지만, STS-122의 발사 연기에 따라 3월 11일로 미뤄졌다. ISS로 가는 비행으로서는 25번째였다. ISS와 도킹은 3월 13일 03:49(UTC)에 무사히 종료하여, 임무를 끝낸 후, 27일 00:39(UTC)에 지구로 귀환했다.

이 임무에는 우주식으로 많은 일식(日食)이 반입되었다.

STS-123이 종료된 시점에서, 2010년으로 예정되어 있는 우주왕복선 계획이 종료되기까지, 남은 비행은 앞으로 9회가 되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