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가평 연하리 향나무

가평 연하리 향나무(加平 連下里 향나무)는 경기도 가평군 상면 연하리에 있는 향나무이다. 1981년 7월 16일 경기도의 기념물 제61호로 지정되었다.

가평연하리향나무
(加平連下里향나무)
대한민국 경기도기념물
종목기념물 제61호
(1981년 7월 16일 지정)
수량1주
관리이만규
주소경기도 가평군 상면 연하리 226번지
정보문화재청 국가문화유산포털 정보

개요편집

향나무는 우리나라 중부 이남을 비롯해 울릉도와 일본 등에 분포하고 있으며, 상나무·노송나무로도 불린다. 이 나무는 강한 향기를 지니고 있어 제사 때 향을 피우는 용도로도 쓰이며 정원수·공원수로 많이 심는다.

가평 연하리 향나무의 나이는 300년 정도로 추정되며, 높이는 약 13m, 둘레는 2.6m이다. 전해 내려오는 말에 의하면 조선 영조(재위 1724∼1776) 때 영의정을 지낸 적이 있는 이천보의 선조가 심었다고 한다.

가평 연하리 향나무는 오랜 세월 동안 사람들의 관심과 보살핌 속에서 지내온 나무로, 현재는 이만규씨가 관리하고 있다.

참고 문헌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