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개구리 남편》는 1969년 11월 17일부터 1970년 3월 13일까지 방영한 MBC 일일연속극이다.

Picto infobox TV-icon-novela.png
개구리 남편
장르 드라마
방송 국가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
방송 채널 MBC
방송 기간 1969년 11월 17일 ~ 1970년 3월 13일
방송 시간 ~ 9시 55분 ~ 10시 40분
방송 분량 45분
방송 횟수 100부작
제작자 MBC
연출 표재순
극본 김동현
출연자 최불암, 김혜자

목차

기획 의도편집

가정과 사회에 연결되어 비애를 느끼며 살아야하는 샐러리맨의 비애를 그린 드라마로, 건실한 회사원인 이창호, 처가 덕으로 사는 임국진, 부부싸움으로 나날을 보내는 박일웅 이 세 사람의 가정을 통해 현대 직장인의 생태를 그렸다.

등장 인물편집

연장편집

  • 개구리 남편 방영 분량이 30부작에서 70회 연장되어 100부작으로 변경 및 확정되었다.[1]

참고 사항편집

  • 유부남 과장이 신입 여사원과 사랑에 빠진다는 내용을 그려 당시 파격적인 소재로 큰 사회적 반향을 일으켰다.
  • 개국 당시 최고 시청률[2]을 확보한 프로그램으로서 일일드라마의 중요성을 인식하는 계기가 된 드라마이다.
  • 젊은 여비서에게 열등감을 느껴 가정을 파탄으로 몰아간 과장 부인(김혜자), 스캔들의 주인공으로 그려진 여비서(주연) 등 건전치 못한 캐릭터 묘사로 비판을 받았으며[3], 이에 작가 김동현은 "이 작품은 어디까지나 하나의 예방주사에 불과하다"라고 변명하였다.[4]
  • 1970년 11월 21일, 서울 민사지법항소일부는 개구리 남편이 불건전한 방송을 했다는 문화공보부의 고발에 따라 과태료 20만 원에 처한다는 판결을 내렸고, 이는 한국 방송 프로그램이 법에 의해 처벌받은 첫 기록이었다.[5]
  • 김혜자는 드라마 방영 도중 첫딸을 순산하였다.[6]

각주편집

문화방송 일일연속극 5 (메인)
이전 작품 작품명 다음 작품
태평천하
(1969년 11월 3일 ~ 1969년 11월 15일)
개구리 남편
(1969년 11월 17일 ~ 1970년 3월 13일)
강변 살자
(1970년 3월 16일 ~ 1970년 5월 30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