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개성 남대문(開城南大門)은 개성직할시에 있는 개성 내성(內城)의 남문(南門)이다.

개성 남대문
(開城 南大門)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의 기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국보
종목국보 제124호
주소개성직할시 북안동

역사편집

1391년에 착공하여 1394년(태조 3년)에 완공했다. 그 뒤 여러 차례의 보수를 했으며, 1900년(광무 4년)에 크게 개수했다. 1950년 한국 전쟁 때 파괴되어 1954년에 다시 복구하였다. 내성은 1393년(태조 2년)에 쌓은 석성(石城)으로 남대문, 동대문, 북소문 등 7개의 문과 두 곳에 수구문(水口門)을 설치하였다. 남대문은 돌로 된 축대 위에 있는 목조단층 문루로서 정면 3칸(12.63m), 측면 2칸(7.96m)이다. 직사각형으로 다듬은 화강석을 쌓아 만든 축대의 가운데에 무지개문(虹霓門)을 만들었다. 문루의 네 모서리의 기둥들을 약간 안쪽으로 눕혀 건물을 안정되게 보이도록 하면서 건물의 강도도 높여 주었다. 지붕은 겹쳐마의 합각지붕이고 공포(栱包)는 안팎 3포로 짜올려 고려 말기의 특징을 나타내고 있다.

같이 보기편집

참고 문헌편집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현 카카오)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의 내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