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경국대전 권3(經國大典 卷三)은 서울특별시 종로구, 국립고궁박물관에 있는 조선시대의 목판본 책이다. 2007년 7월 13일 대한민국의 보물 제1521호로 지정되었다.[1]

경국대전 권3
(經國大典 卷三)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보물
종목보물 제1521호
(2007년 7월 13일 지정)
수량1권1책 / 세로34cm×가로22cm
시대조선시대
소유김민영
위치
주소서울특별시 종로구 효자로 12,
국립고궁박물관 (세종로,국립고궁박물관)
좌표북위 37° 34′ 36″ 동경 126° 58′ 29″ / 북위 37.57667° 동경 126.97472°  / 37.57667; 126.97472좌표: 북위 37° 34′ 36″ 동경 126° 58′ 29″ / 북위 37.57667° 동경 126.97472°  / 37.57667; 126.97472
정보문화재청 국가문화유산포털 정보

개요편집

경국대전최항(崔恒)·노사신(盧思愼)·서거정(徐居正) 등이 왕명을 받들어 세조 때 편찬에 착수해서 몇 차례의 수정과 증보를 거쳐 1485년(성종 16)에 완성하여 반포한 조선조의 통치체제(統治體制)의 대강을 규정한 기본법전이다.[1]

경국대전은 처음 찬집이 시작된 이래 4차의 편찬과 수정을 거쳐 1485년 을사대전(乙巳大典)으로 완성을 보았으며, 이후부터는 수정과 증보를 가하지 않고 영세불변(永世不變)의 법전으로 준행하도록 하였다.[1]

그 결과 현전(現傳)하는 경국대전은 판본의 차이는 있으나 대부분 을사대전을 모태로 한 것이다.

그런데 이 책은 1470년(성종 1) 11월에 인반(印頒)하고 1471년 신묘(성종 2) 정월부터 준행된 신묘대전(辛卯大典)을 초주갑인자(初鑄甲寅字)로 인출(印出)한 권3의 예전(禮典)에 해당되는 부분으로 현존하는 「경국대전」 중 가장 오래된 것이다. 따라서 조선시대 법제사 연구와 서지학 연구에 귀중한 자료적 가치가 있다 하겠다.[1]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1. 문화재청고시제2007-46호, 《국가지정문화재(보물) 지정》, 문화재청장, 대한민국 관보 제16546호, 97면, 2007-07-13

참고 자료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