곡성 수도암 목조관음보살좌상과 복장유물

곡성 수도암 목조 관음보살좌상과 복장유물(谷城 修道庵 木造 觀音菩薩坐像과 腹藏遺物)은 전라남도 곡성군 옥과면 수도암에 있는 조선시대의 불상과 복장유물이다. 2017년 7월 27일 전라남도의 유형문화재 제329호로 지정되었다.[1]

곡성 수도암 목조 관음보살좌상과 복장유물
(谷城 修道庵 木造 觀音菩薩坐像과 腹藏遺物)
대한민국 전라남도유형문화재
종목유형문화재 제329호
(2017년 7월 27일 지정)
수량목조 불상 1구, 복장유물 일괄(14점, 발원문1, 후령통1, 묘법연화경 12책 (영본 5책 포함))
시대조선시대
소유수도암
위치
곡성 수도암 (대한민국)
곡성 수도암
주소전라남도 곡성군 옥과면 설옥길 81-158 (설옥리 613)
좌표북위 35° 17′ 46″ 동경 127° 06′ 14″ / 북위 35.296158° 동경 127.10398°  / 35.296158; 127.10398좌표: 북위 35° 17′ 46″ 동경 127° 06′ 14″ / 북위 35.296158° 동경 127.10398°  / 35.296158; 127.10398
정보문화재청 국가문화유산포털 정보

개요편집

조선시대 후기의 목조 보살상으로 조성연대(1754년)와 원봉안처(관음사 무설암), 조각승(계초 등 5인), 존상(尊像)의 명칭, 연화질 등을 알 수 있고, 조각양식도 뛰어나다.[1]

신체 비례와 균형이 맞고, 단정한 얼굴과 화려한 보관 표현 등 당대를 대표할만한 우수한 조각상으로 발원문과 묵서명, 묘법연화경, 능엄경 등의 복장유물도 확인되어 역사적, 예술적 가치가 있다.[1]

각주편집

  1. 전라남도 고시 제2017-263호, 《전라남도 도지정문화재와 문화재자료 지정 고시》, 전라남도도보, 156-158쪽, 2017-07-27

참고 문헌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