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에 관한 칙어

'교육에 관한 칙어(일본어: 教育ニ関スル勅語 교이쿠니칸스루초쿠고[*])는 제2차 세계 대전 이전 일본 제국에서 메이지(明治) 정부야마가타 아리토모(山縣有朋) 내각총리대신과 요시카와 아키마사(芳川顕正) 문부대신에게 내린 교육에 관한 칙어다. 일반적으로 교육칙어(일본어: 教育勅語 교이쿠초쿠고[*])로 불린다. 1890년 10월 31일 반포했고, 1948년 6월 19일 폐지되었다.

교육칙어 본문
심상고등소학교의 졸업기념품인 교육칙어
교육칙어 발표 50주년 기념 우표 (1940년 발행)

개요편집

교육에 관한 칙어(교육칙어)는 1890년 10월 30일 메이지 천황 명으로 발표한 칙어다. 그 취지는 일본 제국 신민의 수신과 도덕 교육의 기본 규범을 정하기 위해서였다. 또한 이를 바탕으로 식민지에서 시행한 조선교육령타이완 교육령에서 교육 전반의 규범을 정했다. 또한 일본 신화의 "기원절"로 정한 2월 11일, 천황 생일인 천장절, 메이지 천황 생일인 11월 3일, 새해 첫날 등 "4대 명절"에 학교에서 의식을 치르는데 교장은 모든 학생에게 교육칙어를 엄숙히 읽었으며, 그 교육칙어 사본은 어진영과 함께 봉안전에 보관해서 정중히 취급했다.

그러나 1945년 제2차 세계 대전에서 일본이 패배한 이후, 일본을 점령한 GHQ1946년 "칙어 및 조서 등의 취급에 대해서"(1946년 10월 8일 문부사무차관 통첩)라는 통첩을 통해 교육칙어를 교육의 근본 규범으로 삼는 것을 금지하고, 국민학교령 시행규칙도 개정하여 4대 명절을 기념하는 의식으로 교육칙어 읽기를 금지했다. (1946년 10월 9일 문부성령 제31호) 1947년 교육기본법을 공포·시행해 교육의 기본을 정하면서 학교 교육에서 교육칙어를 배제했다. 또한 1948년 6월 19일 중의원에서 "교육칙어 등의 배제에 관한 결의"를 참의원에서 "교육칙어 등의 실효 확인에 관한 결의"를 하면서 교육칙어가 학교 교육에서 효력 상실했음을 확인했다.

내용편집

교육칙어는 메이지 천황이 국민에게 직접 분부하는 형식으로 쓰여 있다. 우선 역대 천황이 국가도덕을 확립시켰다고 밝힌 후, 국민의 충성심과 효도심이 "국체의 정화"이자 "교육의 근원"임을 규정했다. 이어서 부모에 대한 효도와 부부 사이의 조화, 형제애 등의 우애, 학문의 중요함, 준법 정신, 자신에게 주어진 일이나 나라를 위해서 온 힘을 다해 노력하라는 등의 12가지 덕목이 명기되어 있으며, 그것을 지키는 것이 국민의 전통임을 밝힌다. 그리고 이상의 내용이 역대 천황의 유지(遺旨)이므로, 국민 뿐만 아니라 메이지 천황 자신도 이를 지키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 하며 끝을 맺는다.

참고 문헌편집

  • 오하라 야스오, 《교육칙어: 교육에 관한 칙어》, 라이프사, 1996년 10월, ISBN 4-89730-034-7.
  • 사토 히데오, 《교육의 문화사 4: 현대의 모습》 (일본어: 教育の文化史4 現代の視座), 아규샤, 2005년 11월, ISBN 978-4-900590-83-0.
  • 시미즈 게이하치로, 《'교육칙어'가 권하는 것: 교육 황폐를 구하는 길》 (일본어: 「教育勅語」のすすめ 教育荒廃を救う道), 닛신호도, 2000년 1월, ISBN 4-8174-0457-4.
  • 스기우라 주고 씀, 도코로 이사오 풀이, 《교육칙어: 쇼와 천황의 교과서》, 벤세이 출판, 2002년 10월, ISBN 4-585-10365-1.
  • 야쓰기 기미오, 《천황과 일본의 근대 (하): '교육칙어의 사상'》, 고단샤 《고단샤 현대 신서》 1535, 2001년 1월, ISBN 4-06-149535-6.
  • 가이고 무네오미, 《교육칙어 성립사의 연구》, 도쿄 대학 출판회, 1965년.
    • 가이고 무네오미, 《교육칙어 성립사의 연구》 제10권, 도쿄 서적, 1981년.

같이 보기편집

외부 링크편집

  • 《교육에 관한 칙어》의 일본어 구어체 번안 (메이지 신궁 공식 사이트)
  • 私は、私達の祖先が、遠大な理想のもとに、道義国家の実現をめざして、日本の国をおはじめになったものと信じます。そして、国民は忠孝両全の道を全うして、全国民が心を合わせて努力した結果、今日に至るまで、見事な成果をあげて参りましたことは、もとより日本のすぐれた国柄の賜物といわねばなりませんが、私は教育の根本もまた、道義立国の達成にあると信じます。    国民の皆さんは、子は親に孝養を尽くし、兄弟・姉妹は互いに力を合わせて助け合い、夫婦は仲睦まじく解け合い、友人は胸襟を開いて信じ合い、そして自分の言動を慎み、全ての人々に愛の手を差し伸べ、学問を怠らず、職業に専念し、知識を養い、人格を磨き、さらに進んで、社会公共のために貢献し、また、法律や、秩序を守ることは勿論のこと、非常事態の発生の場合は、真心を捧げて、国の平和と安全に奉仕しなければなりません。そして、これらのことは、善良な国民としての当然の努めであるばかりでなく、また、私達の祖先が、今日まで身をもって示し残された伝統的美風を、さらにいっそう明らかにすることでもあります。   このような国民の歩むべき道は、祖先の教訓として、私達子孫の守らなければならないところであると共に、この教えは、昔も今も変わらぬ正しい道であり、また日本ばかりでなく、外国で行っても、間違いのない道でありますから、私もまた国民の皆さんと共に、祖父の教えを胸に抱いて、立派な日本人となるように、心から念願するものであります。 ~国民道徳協会訳文による~
  • 저는 우리 조상들이 원대한 이상을 바탕으로 도의국가 실현을 목표로 일본의 나라를 시작하셨으리라 믿습니다.그리고 국민들은 충효양전의 도를 다하여 온 국민이 마음을 모아서 노력한 결과, 오늘에 이르기까지 훌륭한 성과를 거둔 것은 물론 일본의 뛰어난 국질의 결과라고 하지 않으면 안 됩니다만, 저는 교육의 근본 또한 도의입국의 달성에 있다고 믿습니다.    국민 여러분은 자식은 부모에게 효성을 다하고, 형제 자매는 서로 힘을 합쳐 도와야 하며, 부부는 화목하게 화합하고, 친구는 흉금을 터놓고 믿고, 그리고 자신의 언동을 삼가하며, 모든 사람들에게 사랑의 손길을 뻗쳐 학문을 게을리하지 않고 직업에 전념하며, 지식을 기르고, 인격을 닦으며, 나아가 사회 공공을 위해 공헌하고, 또그리고 이러한 것들은 선량한 국민으로서의 당연한 노력일 뿐만 아니라, 또 우리 선조들이 오늘날까지 몸소 보여주었던 전통적 미풍을 더욱 뚜렷이 밝혀주는 일이기도 합니다.   이러한 국민이 가야 할 길은 조상의 교훈으로서 우리 후손들이 지켜야 할 부분임과 동시에, 이 가르침은 예나 지금이나 변함없는 올바른 길이며, 또 일본 뿐만이 아니라 외국에서 가도 틀림없는 길이므로, 저 또한 국민 여러분과 함께, 할아버지의 가르침을 가슴에 품고, 훌륭한 일본인이 되도록, 진심으로 염원하는 것입니다. ~국민도덕협회번역문에따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