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충제

구충제(驅蟲劑, anthelmintic)는 숙주에 상당한 위해를 주지 않고 벌레기생충 및 기타 체내 기생충을 내쫓거나 죽이는 항기생충제이다. 연충증 등에 감염된 사람을 치료하기 위해 사용된다. 이 약물은 감염된 동물을 치료하기 위해서도 사용된다.

구충제의 효력

구충제를 포함한 알약은 수많은 개발도상국에서 학령대 아이들의 대량 구충 운동에 사용된다.[1][2] 예를 들어, 토양을 통해 전이되는 연충류의 치료는 메벤다졸과 알벤다졸로 대응하며[3] 주혈흡충증과 촌충의 경우 프라지콴텔로 대응한다.[4]

종류편집

회충을 대상으로 하는 구충제는 회충구충제(ascaricide)라고 부른다.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1. WHO (2006). 《Preventive chemotherapy in human helminthiasis: coordinated use of anthelminthic drugs in control interventions: a manual for health professionals and programme managers》 (PDF). WHO Press, World Health Organization, Geneva, Switzerland. 1–61쪽. ISBN 9241547103. 
  2. Albonico, Marco; Allen, Henrietta; Chitsulo, Lester; Engels, Dirk; Gabrielli, Albis-Francesco; Savioli, Lorenzo; Brooker, Simon (2008). “Controlling Soil-Transmitted Helminthiasis in Pre-School-Age Children through Preventive Chemotherapy”. 《PLoS Neglected Tropical Diseases》 2 (3): e126. doi:10.1371/journal.pntd.0000126. PMC 2274864. PMID 18365031. 
  3. Taylor-Robinson, DC; Maayan, N; Soares-Weiser, K; Donegan, S; Garner, P (2015년 7월 23일). “Deworming drugs for soil-transmitted intestinal worms in children: effects on nutritional indicators, haemoglobin, and school performance.”. 《The Cochrane Database of Systematic Reviews》 7 (7): CD000371. doi:10.1002/14651858.CD000371.pub6. PMC 4523932. PMID 26202783. 
  4. “Helminth control in school-age children” (PDF). 《World Health Organisation》. 2011. 2015년 7월 28일에 확인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