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연합 (라트비아)

국민연합(國民聯合, 라트비아어: Nacionālā Apvienība 나치오날라 아프비에니바)은 라트비아국민보수주의 정당이다. 정식 명칭은 국민연합 "모두를 위한 라트비아!" - "조국과 자유를 위해/LNNK"(라트비아어: Nacionālā apvienība „Visu Latvijai!” – „Tēvzemei un Brīvībai/LNNK”)이다.

국민연합
Nacionālā Apvienība
상징색 금색, 갈색
이념 민족주의[1]
국민보수주의[1]
경제자유주의[2][3]
우익대중주의[4]
스펙트럼 우익[5][6][7] ~ 극우[4]
당직자
대표 가이디스 베르진시
라이비스 진타르스
총재 가이디스 베르진시
역사
창당 2010년
선행조직 모두를 위한 라트비아
조국과 자유를 위해/LNNK
내부 조직
중앙당사 라트비아 리가
청년조직 Nacionālās apvienības jauniešu organizācija[8]
외부 조직
유럽정당 유럽 보수와 개혁
유럽의회 교섭단체 유럽 보수와 개혁
의석
의회
17 / 100
유럽의회
1 / 8
리가 의회
12 / 60

2010년 두 정당이 합병되면서 창당되었다. 현재 지도자는 가이디스 베르진시(라트비아어: Gaidis Bērziņš), 라이비스 진타르스(라트비아어: Raivis Dzintars)이다.

각주편집

  1. “Parties and Elections in Europe, "Latvia", The database about parliamentary elections and political parties in Europe, by Wolfram Nordsieck”. 《Parties & Elections》. 2013년 3월 19일. 2013년 3월 19일에 확인함. 
  2. E. L. (2011년 9월 18일). “Snap election falls flat”. 《The Economist》. 2011년 9월 15일에 확인함. 
  3. “Reboot in Riga”. 《The Economist》. 2011년 9월 24일. 2011년 9월 15일에 확인함. 
  4. Auers; Kasekamp, 《Comparing Radical-Right Populism in Estonia and Latvia》, 235–236쪽 
  5. Bogushevitch, Tatyana; Dimitrovs, Aleksejs (November 2010). “Elections in Latvia: status quo for minorities remains” (PDF). 《Journal on Ethnopolitics and Minority Issues in Europe》 9 (1): 72–89. 2015년 9월 23일에 원본 문서 (PDF)에서 보존된 문서. 2016년 11월 11일에 확인함. 
  6. “Pro-Russia party wins most votes in Latvia election”. 《BBC News》. 2011년 9월 18일. 2011년 9월 15일에 확인함. 
  7. “Pro-Russia party led by young mayor poised to win historic Latvian election”. 《워싱턴 포스트》. 2011년 9월 18일. 2019년 6월 9일에 원본 문서에서 보존된 문서. 2011년 9월 15일에 확인함. 
  8. Nacionālā apvienība/Young people Archived 2016년 11월 30일 - 웨이백 머신, National Alliance (http://www.nacionalaapvieniba.lv), retrieved on 13 March 2015

관련 항목편집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