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길상

권길상(權吉相, 1927년 8월 4일~2015년 3월 13일)[1][2]대한민국의 아동음악가다. 《스승의 은혜》, 《과꽃》, 《어린이 왈츠》, 《푸르다》, 《꽃밭에서》, 《둥근달》 등 약 150곡의 동요작곡하였다. 고등학교 교사로 재직하면서 작곡 활동을 하였으며, 35세 때인 1961년 미국으로 건너가 한글을 가르치는 한국학교를 처음으로 시작하는 등 동요 보급에 힘썼다.[3]

Picto infobox music.png
권길상
權吉相
기본 정보
출생1927년 8월 4일(1927-08-04)
사망2015년 3월 13일(2015-03-13) (87세)
국적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
직업작곡가
장르동요

대표작편집

대표적인 노래로 〈스승의 은혜〉, 〈과꽃〉, 〈둥근달〉, 〈꽃밭에서〉, 〈어린이 왈츠〉, 〈푸르다〉 등이 있다.[4]

수상편집

  • 1982년 아동음악상(아동음악연구회 주최) 수상[4]
  • 1987년 제 31회 소파상 수상[5]
  • 1990년 대한민국 동요대상(동아일보, 서울 YMCA 주최) 지도 부문 수상[6]

외부 링크편집

각주편집

  1. About 권길상 Archived 2015년 2월 15일 - 웨이백 머신, Kwon Gil Sang
  2. ‘꽃밭에서’작곡가 권길상 박사 별세, 《미주한국일보》, 2015.3.14
  3. "한국 동요 가르치다 아예 말을 가르치게 됐지", 《미주중앙일보》, 2012.2.27
  4. 「과꽃」「바다」동요작곡 在美 權吉相씨, 《동아일보》, 1987.3.11
  5. 31회 小波賞에 작곡가 權吉相씨, 《동아일보》, 1987.12.30
  6. 대한민국 동요대상 수상자에 솔바람회 柳源 權吉相씨 선정, 《동아일보》, 1990.4.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