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복 (조선 전기)

권복(權復, ? ~ 1435년)은 조선 전기의 무신이다. 본관은 안동, 는 자초(子初)이다.

1417년 무과에 합격하였고, 병조참의, 이조참의 등을 지냈다. 1434년 강계 절제사에 임명되었으나, 1435년 변방 순찰을 위해 만포구자(滿浦口子)로 향하던 중, 낭떠러지에서 떨어진 돌에 맞아 사망하였다.

자녀편집

권온(權溫), 권량(權良), 권공(權恭), 권검(權儉), 권양(權讓), 권외(權畏), 권신(權愼)의 일곱 아들이 있었다. 이 중 권공은 태종의 사위로 숙근옹주의 남편이다.

참고 문헌편집

  • 세종실록》 68권, 세종 17년(1435) 6월 5일, 권복의 졸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