근육에 대한 해부학 용어

이 문서는 근육에 대한 해부학 용어(anatomical terms of muscle)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분류편집

골격근, 내장근, 심장근이 있다.

무늬에 따라 분류할 경우 골격근과 심장근은 가로무늬근육(횡문근), 내장근은 민무늬근육(평활근)으로 분류된다.

수의성에 따라 분류할 경우 골격근은 수의근, 내장근과 심장근은 불수의근으로 분류된다.

골격근의 운동편집

주작용근(prime mover)과 대항근(antagonist)편집

주작용근은 prime mover나 agonist라고도 불리며 대항근길항근이나 antagonist라고도 불리다.

주작용근-대항근 짝편집

주작용근과 대항근은 짝을 이뤄서 작동한다.

협동근(synergist)편집

협동근은 영어로 synergist라고 한다.

내장근의 운동편집

내장근의 Ca2+ 의존적 수축편집

형성(Form)편집

이는곳(origin)과 닿는곳(insertion)편집

근육의 "이는곳"은 기시점, origin, fixed end라고도 불리며 "닿는곳"은 부착점, insertion, mobile end라고도 불린다. 근육의 "이는곳"은 뼈이며 보통 몸쪽(proximal)이고, "닿는곳"보다 더 큰 질량을 가지고 있고, 수축 때 더 안정적이다. 예를 들어 넓은등근(latissimus dorsi muscle)의 "이는곳"은 몸통(torso)이고, "닿는곳"은 팔(arm)이다. 보통 "먼쪽"(distal. 여기선 팔)이 "몸쪽"보다 더 작은 질량을 가지고있기 때문에 먼쪽이 움직인다.

근육의 "닿는곳"은 근육에 부착되고 근육의 수축에 의해 움직이는 경향이 있는 지점이다. "닿는곳"은 뼈, 힘줄, 또는 피부 밑 진피 결합 조직이다. "닿는곳"은 보통 힘줄을 통한 뼈에의 근육의 연결이다. 뼈인 "닿는곳"은 근육의 수축 동안 "이는곳"보다 먼쪽(distal)이고, 가볍고, 더 많이 움직이는 경향이 있다.

근섬유편집

함께 보기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