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김문왕(金文王, ?[1] ~ 665년)은 태종무열왕의 세 번째 아들이다.

개요편집

문무왕의 동생으로 648년 진덕여왕당나라에 가서 좌무위장군(左武衛將軍)이 되었다.

655년 태종무열왕때 귀국하여 이찬(伊飡)을 거쳐 658년 시중(侍中)에 임명되었다. 661년 백제부흥군과 사비성(泗沘城) 부근에서 싸웠다.

구당서(舊唐書)에는 문정(文正), 책부원구(冊府元龜), 신당서, 자치통감, 삼국사기등에는 문왕(文王), 동국통감, 동사강목등에는 문왕(文汪)으로 기록되어 있다.

삼국사기, 삼국유사, 증보문헌비고, 조선씨족통보 등의 문헌에는 김문왕의 가계는 기록되어 있지 않은데, 강릉 김씨는 김문왕의 후손이라 한다.

각주편집

  1. 형인 김인문은 629년생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