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주 완사천

나주 완사천(羅州 浣紗泉)은 전라남도 나주시 송월동, 나주시청 앞쪽의 300여m 국도변에 있는 샘물이다. 1986년 2월 17일 전라남도의 기념물 제93호로 지정되었다.

나주 완사천
(羅州 浣紗泉)
대한민국 전라남도기념물
종목기념물 제93호
(1986년 2월 17일 지정)
면적10,261m2
수량일원
위치
나주 완사천 (대한민국)
나주 완사천
주소전라남도 나주시 송월동 1096-7번지
좌표북위 35° 0′ 56.2″ 동경 126° 42′ 49.7″ / 북위 35.015611° 동경 126.713806°  / 35.015611; 126.713806좌표: 북위 35° 0′ 56.2″ 동경 126° 42′ 49.7″ / 북위 35.015611° 동경 126.713806°  / 35.015611; 126.713806
정보문화재청 국가문화유산포털 정보

개요편집

나주시청 앞쪽의 300여m 국도변에 있는 샘물이다. 고려 태조 왕건과 장화왕후 오씨부인이 인연을 맺은 장소로, 이 샘을 빨래샘 즉 ‘완사천(浣紗泉)’이라 부르고 있다.

전하는 말에 의하면, 왕건이 고려를 건국하기 전 나주에 10년간 머무르게 되었는데, 어느날 진 위쪽 산 아래에 다섯가지 색의 상서로운 구름이 있어 가보니 샘에서 아리따운 여인이 빨래를 하고 있었다. 왕건이 물 한그릇을 청하자, 여인이 버들잎을 띄워 주었는데, 급히 물을 마시지 않게 하기 위함이었다 한다. 왕건은 여인의 총명함과 미모에 끌려 그녀를 아내로 맞이하였는데 그 분이 장화왕후 오씨부인이고, 그 분의 몸에서 태어난 아들 무(武)가 제2대 왕 혜종이 되었다.

1986년에 새로 정비하였고 그 뒤 현재의 모습으로 남아있다.

같이 보기편집


참고 자료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