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인도

남인도

남인도(南印度)는 지리적으로 인도 아대륙의 남부 지역을 뜻한다.

민족편집

드라비다인 계열이 대부분이며 이 중에서도 타밀족이 대표적이다. 다만 남인도에는 드라비다인 이외에도 인도아리아인을 비롯한 타민족 사람들도 거주하고 현지 언어를 사용하고 있다. 마찬가지로 인도아리아인들이 대부분인 북인도 지역에도 253,051,953명 정도의 드라비다인들이 거주하고 있다.

언어편집

주로 드라비다어군 계통의 언어를 사용하며 이중에서도 타밀어텔루구어가 제일 많이 사용되고 있다.

경제편집

흔히 수도델리가 위치한 북인도 지역과 옛 마가다 왕국이 위치하던 동인도 지역이 부유하고 남인도 지역이 가난하다고 생각하기 쉽지만 실제로는 남인도 지역과 서인도 지역은 인도 공화국 내에서도 꽤 부유한 지역에 속하는데 그 이유는 서인도 지역과 남인도 지역은 내륙 지방인 북인도와 달리 해안 지방이어서 예로부터 무역이 활발하게 진행되며 손쉽게 부를 축적할 수 있었기 때문이다. 실제로 과거 남인도 지역의 촐라 왕국인도양 무역의 주요 중심지 중 하나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