니나 솔헤임

니나 솔헤임(노르웨이어: Nina Solheim, 본명조미선, 1979년 8월 4일 ~ )은 노르웨이대한민국 출신 태권도 선수이다. 2004년·2008년 하계 올림픽 태권도에 참가하였으며 2008년 하계 올림픽에서 은메달을 획득하였다.

니나 솔헤임 Taekwondo pictogram.svg
기본 정보
본명Nina Solheim
생년월일1979년 08월 04일(1979-08-04) (41세)
출생지대한민국 경상남도 하동군
170cm
몸무게70kg
스포츠
국가노르웨이의 기 노르웨이
종목태권도
체급해비급(올림픽)
성적
올림픽Silver medal olympic.svg×1
세계선수권대회Bronze medal world centered-2.svg×1
지역대회Bronze medal europe.svg×2

생애편집

1979년 하동군에서 쌍둥이 여동생 조미옥과 함께 태어난 그녀는 생후 1년이 되기 전에 노르웨이에 입양되었고 남소스에서 성장하였다.[1][2] 9살때에 그녀의 양아버지가 스스로 방어를 하기위해 운동을 권했고, 그 후 태권도를 시작하였다.[3] 동생인 모나도 태권도 선수이다.[3]

선수 경력편집

2001년 제주도에서 열린 세계 태권도 선수권 대회에 처음으로 참가하였고 동메달을 획득하였다.[4] 이 대회에서 생모를 처음으로 만났다.[4] 2004년 하계 올림픽 태권도에도 참가하였다. 8강까지 진출하였지만 패배하였고[3] 이때 생긴 부상으로 황경선과의 패자부활전에서 기권하였다.[5] 이후 2008년 하계 올림픽에 출전하여 은메달을 획득하였다.[3] 총 31개의 국제대회에 참전하여 62명을 상대하였고 37번 승리하였다.

각주편집

  1. Heggdal, Hanne Talsnes (2003년 7월 19일). “OL-håpet Nina (23) fra Namsos”. 《Trønder-Avisa》 (Norwegian). 2007년 11월 16일에 원본 문서에서 보존된 문서. 2008년 8월 23일에 확인함. 
  2. “[올림픽 피플]태권도 은메달 딴 한국인 입양아, 니나 솔하임”. 《세계일보》. 2008년 8월 25일. 2020년 7월 12일에 확인함. 
  3. 김종석 (2008년 8월 25일). ““한국의 엄마, 저 銀 먹었어요””. 《동아일보》. 2020년 7월 12일에 확인함. 
  4. 베이징취재반 (2008년 8월 23일). “한국서 입양된 솔하임, 女 태권도 銀... '피는 못 속여'. 《OSEN》. 2020년 7월 12일에 확인함. 
  5. 아테네특별취제반 (2004년 8월 29일). “여고생 황경선 첫판 지고도 ‘동’”. 《한겨레》. 2020년 7월 12일에 확인함.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