니더작센주

독일의 주
(니더작센 주에서 넘어옴)

니더작센주(독일어: Land Niedersachsen)는 독일 북서부에 위치한 주이다. 인구는 약 8백만 정도이며 면적은 약 4만 8천km²로, 바이에른주에 이어 독일에서 2번째로 넓은 주이다. 주도이자 최대도시는 하노버이다. 주 서부는 네덜란드와 국경을 맞대고 있다.

니더작센주
Land Niedersachsen
문장
Flag of Lower Saxony.svg 니더작센주의 문장
위치
니더작센주의 위치
행정 구역
나라 Flag of Germany.svg 독일
주도 하노버
최대도시 하노버
주총리 슈테판 바일 (사민당)
기초 통계
면적 47,709.8 km²
인구 8,026,017 명 (2022년 1월 31일)
 - 밀도 168 명/km² 
기타
시간대 CET/CEST (UTC+1/+2)

지리편집

주 대부분이 평야 지대로 구성돼 있다. 주 남쪽으로 노르트라인베스트팔렌주튀링겐주, 헤센주가, 주 동쪽으로는 브란덴부르크주가, 그리고 주 북쪽으로는 슐레스비히홀슈타인주메클렌부르크포어포메른주, 그리고 함부르크가 있다. 주 서쪽으로는 네덜란드와 국경을 맞대고 있다. 북서쪽 지역에는 북해가 자리잡고 있다. 주 안에는 브레멘주가 자리잡고 있다. 주도이자 최대도시는 하노버이다.

역사편집

역사적으로 영국과 오랫동안 밀접한 관련을 맺었다. 제2차 세계 대전연합군은 브라운슈바이크주, 하노버주를 합쳐 1946년 11월 1일 니더작센주를 신설했다.

인구편집

연도별 인구
연도인구±% p.a.
19506,796,500—    
19606,576,137−0.33%
19707,121,824+0.80%
19807,256,386+0.19%
19907,387,245+0.18%
20007,926,193+0.71%
20107,918,293−0.01%
20187,982,448+0.10%
source:[1]

산업편집

밀이 많이 나며 가축 생산이 활발하다. 철광과 유전이 있다.

교통편집

철도·도로·운하가 발달해 있다.

정치편집

현 주총리는 독일 사회민주당 출신의 슈테판 바일로, 2013년부터 지금까지 재직하고 있다. 전직 총리인 게르하르트 슈뢰더가 1990년부터 1998년까지 주총리를 지냈다.

언론편집

지역 공영방송인 북부독일방송은 니더작센주 이외에도 슐레스비히홀슈타인주함부르크 내에 텔레비전·라디오 방송을 송출하고 있다. 북부독일방송은 ARD 가맹체에 속해 있다.

외부 링크편집

  1. “Themenbereich: Bevölkerung - Tabellen”. 2019년 7월 18일에 원본 문서에서 보존된 문서. 2019년 7월 18일에 확인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