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대한민국의 해양경찰청 차장

대한민국 해역의 치안 및 재난대응을 담당하는 고위지휘관

해양경찰청 차장(海洋警察廳 次長)은 청장을 보좌하는 직위로, 치안정감으로 보한다.[1]

목차

임명편집

  • 해양경찰청 차장은 대통령이 임명한다.

역할편집

  • 해양경찰청 차장은 청장을 보좌하여 소관사무를 처리하고 소속공무원을 지휘·감독하며, 청장이 사고로 직무를 수행할 수 없으면 그 직무를 대행한다.

역대 차장편집

해양경찰청 차장편집

정부 대수 이름 계급 임기 비고
김대중 정부 초대 이경우(李炅祐) 치안감 1999년 6월 14일 ~ 2002년 1월 31일
2대 이상규(李尙奎) 2002년 5월 17일 ~ 2004년 2월 7일
노무현 정부
3대 권동옥(權東玉) 치안정감 2004년 2월 4일 ~ 2006년 8월 9일 재임 중 치안정감으로 승진
4대 이상부(李相富) 2006년 9월 1일 ~ 2007년 6월 30일
5대 조인현(曺仁鉉) 2007년 7월 30일 ~ 2009년 1월 1일
이명박 정부
6대 윤혁수(尹赫秀) 2009년 1월 2일 ~ 2010년 9월 17일
7대 임창수(林昌洙) 2010년 10월 1일 ~ 2012년 7월 6일
8대 김석균(金錫均) 2012년 7월 19일 ~ 2013년 3월 18일
박근혜 정부 9대 최상환(崔相桓) 2013년 4월 23일 ~ 2014년 11월 19일

해양경비안전조정관편집

정부 대수 이름 계급 임기 비고
박근혜 정부 직무
대행
김광준 치안감 2014년 11월 21일 ~ 2015년 12월 28일
직무
대행
이춘재(李春宰) 2015년 12월 29일 ~ 2016년 7월 10일
초대 치안정감 2016년 7월 11일 ~ 2017년 7월 25일

해양경찰청 차장편집

정부 대수 이름 계급 임기 비고
문재인 정부 초대 이춘재(李春宰) 치안정감 2017년 7월 26일 ~ 2017년 9월 17일
2대 김두석(金頭石) 2017년 9월 18일 ~ 2018년 8월 13일
3대 류춘열(柳春烈) 2018년 8월 14일 ~

사건·사고 및 논란편집

차장 뺨 세례편집

2014년 4월 24일 전라남도 진도군 팽목항에서 최상환 해양경찰청 차장이 분노한 실종자 가족에게 뺨을 맞는 상황이 발생했다.[2][3] 유족들은 한 달 중 물살이 가장 약해지는 소조기 기간 마지막 날임에도 수중 수색작업이 더뎌지는 것에 분노하여 이주영 해양수산부 장관, 김석균 해양경찰청장에게 항의를 하던 도중 흥분한 한 가족이 최상환 차장의 멱살을 잡고 뺨을 친 것이다.[4]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1. 해양경찰청과 그 소속기관 직제 제5조
  2. 유대근 (2014년 4월 25일). “[세월호 침몰-눈물의 팽목항] "왜 이리 더디나"… 가족들, 해수부 장관 앉혀놓고 새벽까지 항의”. 《서울신문》. 2014년 6월 18일에 확인함. 
  3. 김병철 (2014년 4월 25일). "세월호 제대로 수색 안해"… 실종자 가족 '분노 폭발'. 《미디어오늘》. 2014년 6월 18일에 확인함. 
  4. 김성수 (2014년 5월 2일). "한국정부가 학생들을 죽게 놔둬" 외국인들도 분노…한국이 부끄럽다”. 《오마이뉴스》. 2014년 6월 18일에 확인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