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도피산맥

산맥

로도피산맥(불가리아어: Родопи, 그리스어: Ροδόπη, 튀르키예어: Rodop)은 불가리아 남부에서 그리스 북동부에 이르는 산맥이다. 본래 그 이름은 '장미로 뒤덮인 언덕'이라는 뜻으로 온난한 기후를 가지고 있다. 산맥의 최고봉인 불가리아에 위치한 골리암 페릴릭(Golyam Perelik)의 높이는 2200여 미터이다. 로도피산맥은 발칸반도의 기후를 구분하는 역할을 하고 있다.

로도피산맥은(는) 유럽 안에 위치해 있다
로도피산맥
로도피산맥
로도피산맥

외부 링크 편집

  •   위키미디어 공용에 로도피산맥 관련 미디어 분류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