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붑 알엄

이마붑

마붑 알엄(Mahbub Alam, মাবুব আলহাম)은 이마붑(Mahbub Lee)으로도 알려진 방글라데시의 배우이자 감독이다. 1999년대한민국에 입국하였으며 그 뒤에 이주노동자 권익 향상을 위한 활동에 힘쓰고 있다. 이주민 다룬 10편의 영화에서 주연 및 조연으로 출연하였다.

2011년 4월 대한민국으로 귀화했다.[1]

학력편집

  • 톨라람 정부대학

출연 작품 영화, 드라마편집

각주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