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마쓰다이라 데루사다

마쓰다이라 데루사다(일본어: 松平輝貞, 1665년 8월 1일 ~ 1747년 10월 17일)는 에도 시대 중기의 다이묘이다. 에도 막부에선 소바요닌, 노중격을 역임하였다. 다카사키 번오코치 마쓰다이라가(高崎藩系大河内松平家) 제2대 당주.

친부는 가와고에 번마쓰다이라 데루쓰나이며 그의 육남으로 태어났다. 원복 후의 이름은 다케쓰나(武綱)이며 후에 숙부 마쓰다이라 노부오키의 양자가 되어 데루사다로 개명하였다.

전임
마쓰다이라 노부오키
제2대 다카사키 번계 오코치 마쓰다이라가
1691년 ~ 1745년
후임
마쓰다이라 데루노리
전임
마쓰다이라 노부오키
제2대 셋쓰 국·가와치 국의 다이묘 (오코치 마쓰다이라가)
1691년 ~ 1692년
후임
시모쓰케 미부 번으로 전봉
전임
미우라 아키히로
미부 번 번주 (오코치 마쓰다이라가)
1639년 ~ 1641년
후임
가토 아키히데
전임
안도 시게히로
마나베 아키후사
제1대 다카사키 번 번주 (오코치 마쓰다이라가)
1695년 ~ 1710년
1717년 ~ 1745년(재봉)
후임
마나베 아키후사
마쓰다이라 데루노리
전임
혼다 다다나가
무라카미 번 번주 (오코치 마쓰다이라가)
1710년 ~ 1717년
후임
마나베 아키후사
전임
사카이 다다자네
혼다 다다나가
에도 막부 소바요닌
1694년 ~ 1709년
1717년 ~ 1730년(재임명)
후임
마쓰다이라 노부쓰네
공석(이시카와 후사시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