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사무엘이 다윗에게 성유를 뿌리다, 두라 에우로포스, 시리아, 날짜: 서기 3세기

메시아아브라함의 종교에서 흔히 쓰이는 용어로서 "구원자", "해방자"의 의미로 사용된다.

목차

어원편집

메시아(히브리어: מָשִׁיחַ 마시아흐, 아람어: משיחא, 아랍어: المسيح 알-마시흐[*], 고대 그리스어: Μασσίας 맛시아스[*], 영어: Messiah)는 말 그대로는 "기름을 바른(또는 기름을 부은) 자"라는 뜻이다. 이 낱말은 고대 이스라엘의 예법에 쓰인 말로, 지위가 높은 사람, 특히 유대 사람의 지도자를 가리킨 것으로 풀이되고 있다. 메시아는 향료를 몸에 바르는 예법에 따라 이 말이 생긴 것으로 여겨지며 이에 해당하는 사람은 대제사장, , 예언자였다.[1]

타나크(구약성경)를 그리스어로 번역한 칠십인역에는 모든 메시아에 해당하는 말을 그리스도로 번역했다. 신약성경 중에 그리스도가 아닌 메시아(Messias)라는 말을 직접 쓴 구절은 요한 복음서 1장 41절과 4장 25절이다.

유대교편집

유대교에서는 이사야서에 예언된 것과 같이 메시아 시대에 다윗과 같은 통치자를 이르고, 일반적으로는 이 세상을 구원하는자 또는 해방시키는 자를 이른다.

기독교편집

기독교에서는 나사렛 예수 그리스도를 의미한다.

1세기에 유대인들은 타나크예언서들을 하나님이 세고서 지도자, 이스라엘을 이끌어 로마에 대응할 자로 해석했다. 기독교인들은 이 예언들을 영적이며 실재적인 구원자로 해석하며, 예수를 메시아라고 믿는다. 오늘날 예수를 높여 부르는 말로 쓰이는 그리스도(Χριστός, Khristós)라는 말 역시 기름 부음을 받다는 뜻의 그리스어 동사 χριω를 번역한 것이다.[2]

이슬람교편집

이슬람교에서도 예수(이사)는 역시 "마시(Masih:메시아의 아랍어)"라고 부른다.

같이 보기편집

참고 문헌편집

  1. 《하나님 나라 신학을 통해서 읽는 사도행전 1권》/김회권 저/복있는 사람[쪽 번호 필요]
  2. Liddell & Scott's Greek-English Lexic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