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래 사나이

모래 사나이》(독일어: Der Sandmann 데어 잔트만[*])는 1816년 에른스트 호프만이 쓴 단편소설이다. 1817년 단편집 《야상괴담》(Die Nachtstücke)에 수록되어 출판되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