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단마

박단마(朴丹馬, Dahn-Ma Park, 1921년 ~ 1992년 1월 23일)는 일제 강점기에 데뷔하여 1950년대까지 활동한 대한민국가수이자 성악가이자 연극배우이자 뮤지컬배우이다.

Picto infobox music.png
박단마
기본 정보
출생1921년
일제 강점기 경기도 개성부
사망1992년 1월 23일 (만 71세)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직업가수, 연극배우, 뮤지컬배우
장르k-pop, 트로트, 신민요
활동 시기1937년 ~ 1950년대
배우자미국인
종교불교
대표작
아이고나 요 맹꽁(맹꽁이 타령) 1938년 5월
나는 열일곱살 1938년 7월
날라리 바람 1939년 2월
물레방아 1940년 1월
슈샤인 보이 1954년 7월
체리핑크 맘보 1955년
아리랑 목동 1956년

생애편집

1921년 경기도 개성부에서 태어났다. 어렸을 때부터 연극무대에 섰고 1934년에 경성방송국에 출연하여 노래를 불렀다. 1937년 6월 빅타레코드에서 <상사 구백 리>,<날 두고 진정 참말>을 취입하면서 데뷔하였다.이후 <아이고나 요 맹꽁>(맹꽁이 타령), <나는 열일곱 살> 등을 발표하면서 인기를 끌게 된다. 박단마는 빅타레코드에서 전속가수로 있으면서 황금심과 함께 많을 사랑을 받았다. 1950년대에 들어서는 <슈샤인 보이>,<아리랑 목동>을 발표하면서 인기를 이어 갔다.<아리랑 목동>은 박단마가 최초로 취입하고 이후 김치켓, 백일희가 다시 불렀고 현재는 응원가로 많이 불리고 있다. 1950년대 말에 미국 남성과 결혼과 동시에 미국으로 이민을 떠났다. 1977년에는 귀국하여 오아시스레코드에서 독집을 발매하였다. 1992년 로스앤젤레스의 한 병원에서 심장마비로 수술을 받은 뒤 종교를 이유로 수혈을 거부하여 사망하였다.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