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귀

항문으로 배출되는 기체

방귀[1][2][2] 항문으로부터 배출되는 기체로, 구린내를 가지고 있으며, 에서 발생되는 가스도 포함한다. 또한 사람의 경우 평균적으로는 어른은 보통 하루에 합계 0.5 ~ 1.5리터의 방귀를 5에서 20번에 걸쳐 뿜어낸다. 또한 방귀는 의성어로 표현할때는 "뿌우우우웅"으로 쓴다.

방귀의 소리.
존 불조지 3세의 포스터로, 방귀를 뀌는 모습.

방언편집

대한민국강원도, 경기도, 경상도, 전라도, 충청도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평안도에 살고 있는 사람들은 방귀를 방언으로 "방구"라고 말하기도 한다.

주 성분편집

[2]

건강과의 관계편집

정상적인 몸의 기능으로, 방귀는 정상적인 창자(장) 활동의 중요한 신호이다. 따라서 간호사는, 수술 등의 처치를 받은 환자의 방귀를 기록하게 된다. 그러나, 방귀를 많이 뀌는 증상이 있다면 비정상적인 장 증후군이나 다른 장기의 병으로 말미암을 수도 있다. 또 통증을 느끼면서 갑자기 방귀를 세게 뀌는 것은 의사의 진료를 받아야 할 만한 이유가 될 수 있다.

방귀는 소화기관에서 발생하는 가스를 몸밖으로 배출하는 행동이며 특정 음식을 먹으면 많이 배출된다. 동일하지만 항문으로 배출하면 방귀, 입으로 배출하면 트림이 된다.

환경의 영향편집

 
에게서 나오는 기체는 단지 지구 메테인 가스의 극히 일부이다.

가축이 한 번 뿜어내는 "위장에 가득 차다가 나온 기체"가 온실 기체의 근원이라는 잘못된 믿음이 있다.[3] 가축이 메테인 기체 방출에 20 퍼센트 책임이 있다고 여기는 반면[4], 방출되는 기체의 90~95%는 없어지거나 트림으로 빠져나온다.[5] 다시 말해, 1~2%의 메테인 기체가 가축에게서 나왔다는 것이다.

각주편집

  1. 남, 정태혁 (2020년). 《방귀》 방귀판. 
  2. 몸과 체질의 과학
  3. “보관된 사본”. 2007년 10월 14일에 원본 문서에서 보존된 문서. 2007년 10월 14일에 확인함. 
  4. Burp vaccine cuts greenhouse gas emissions - 25 September 2004 - New Scientist
  5. “Welcome to MyCattle.com”. 2004년 8월 13일에 원본 문서에서 보존된 문서. 2007년 8월 29일에 확인함. 

같이 보기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