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방정오

TV조선 대표이사 전무

방정오(方正梧, 1978년 ~ )는 TV조선 대표이사 전무를 맡았던 대한민국의 언론인이다.[1] 조선일보 방상훈 사장의 차남이다.

학력편집

경력편집

  • 2006.04 조선일보 총무국
  • 2008.11 조선일보 경영기획실 미디어전략팀 팀장, 과장
  • 조선에듀케이션 대표이사
  • 2011.03 조선일보 뉴미디어실 부실장
  • 2011.03 조선일보 전략기획마케팅팀 팀장
  • 2011.06 TV조선 미래전략팀 팀장
  • 2013.01 ~ 2014.12 TV조선 마케팅실 실장, 국장
  • 2014.12 TV조선 마케팅실 실장, 상무
  • 2015.09 TV조선 편성담당 상무, 미디어사업본부장
  • 2016.04 TV조선 제작 및 편성담당 상무, 미디어사업본부장
  • 2017.05 ~ 2018.11.22TV조선 대표이사 전무

경영편집

방정오는 조선일보 경영기획실 산하 미디어전략팀장으로 있으면서 뉴미디어 관련 사업을 맡아 스마트폰에서도 조선일보를 지면 그대로 볼 수 있는 '스마트 페이퍼' 런칭 작업을 총괄하여, 그 공을 인정받아 사내에서 상을 받았다.

주식보유 현황편집

방정오는 디지틀조선의 지분 7.09%를 보유한 3대 주주이며, 디지털조선의 이사로 선임되었다. 또한, 조선에듀케이션 대표이사를 맡고 있다.

가족편집

아버지는 조선일보 방상훈 사장이고, 어머니 윤순명은 대한제국의 정치인 윤치호(尹致昊)의 증손녀이다. 형은 조선일보 방준오 부사장이다.

2008년 수원대학교 총장 겸 학교법인 고운학원 이사장인 이인수의 장녀 이주연과 결혼하였다.

초등학교 3학년 딸이 50대 운전기사에게 각종 막말과 협박을 하여 논란이 되었다.[2][3]

각주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