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영정(白永貞, ? ~ ?)[1]은 고려 후기의 무신이다. 자 자직(子直), 호 성암(省岩). 본관 임천이다.

생애편집

최씨무인정권(崔氏武人政權) 시대에 군인으로 입신(立身)하여 1258년(고종 45) 초에 야별초지유(夜別抄指諭)로서 별장(別將)에 이르렀다.

1258년(고종 45) 3월 26일에 별장 김준(金俊)과 대사성(大司成) 유경(柳璥)이 중심이 되어 일으킨 무오정변(戊午政變)에 참여하여 최씨무인정권을 붕괴시켰다. 백영정은 대정(隊正) 서정(徐梃), 이제(李梯), 임연(林衍) 등을 인솔하여 최의의 저택을 공격하는 핵심 역할을 맡았다. 무오정변은 최씨 4대 집권자인 최의(崔竩)의 정치, 경제적 실정에 대해 불만을 가진 세력들이 결집하여 최의를 죽이고 왕정으로 복고(復古)한 역사적 사건이다.

그 해 6월에 김준이 우부승선(右副承宣)으로 있었는데, 최우(崔瑀)의 외손(外孫)인 장군 권수균(權守鈞)의 사위였던 소경(少卿) 문황(文璜)이 김준을 죽이려고 모의하였다. 이때 우변지유(右邊持諭, 右別抄의 指諭)로 있던 백영정이 이러한 정황을 알고 급히 김준에게 전하여 김준이 문황 일파를 제거할 수 있도록 하였다. 무오정변 등에서 세운 공으로 7월에 차송우(車松祐) 등과 함께 위사보좌공신(衛社輔佐功臣)에 책봉되었다.[2]

1260년(원종 1) 3월 19일 장군으로서 태손(太孫, 忠烈王)을 수행하여 몽고 사신 수리다이(束里大)를 접반하였다.

가족관계편집

  • 초배 : 윤씨(尹氏) 여필(汝弼) 녀
  • 계배 : 한씨(韓氏) 승경(承慶) 녀
  • 삼배 : 조씨(曺氏) 인보(仁輔) 녀
    • 아들 : 백천장(天藏(天臧))[3]
    • 자부 : 최씨(崔氏) 감(冚) 녀

각주편집

  1. 백씨보에서는 백원정(白元貞)과 동일인물로 보기도 한다.
  2. 백씨보에는 상서성상장군 추충정국협모동덕위사공신 삼중대광개부의동삼사 검교태사수태보 문하평장사 판이부사겸서경유수 상주국 (上書省上將軍 推忠靖國協謀同德衛社功臣 三重大匡開府儀同三司 檢校太師守太傅 門下平章事 判吏部事兼西京留守 上柱國) 임평부원군(林平府院君)이라 하였다.
  3. 백씨대동보, 198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