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르봉가

(부르봉 왕조에서 넘어옴)

부르봉가(프랑스어: Maison de Bourbon, 스페인어: Casa de Borbón)는 카페 왕조의 한 계열로 루이 9세의 마지막 아들 클레르몽의 백작 로베르 드 프랑스(Robert de France)로부터 시작되었다. 부르봉(Bourbon)의 어원은 켈트어로 ‘진흙(Borvo 혹은 Borbo)’을 뜻한다.

부르봉 왕가
Grand Royal Coat of Arms of France.svg
국가 프랑스, 이탈리아, 룩셈부르크, 나바라, 스페인
작위
설립자 로베르 드 프랑스
최후 통치자 프랑스와 나바라의 왕: 샤를 10세(1824–1830)
프랑스인의 왕: 루이 필리프 1세(1830–1848)
파르마 공작: 로베르토 1세(1854–1859)
양시칠리아의 왕: 프란체스코 2세(1859–1861)
현재 수장 펠리페 6세
루이 알퐁소 드 부르봉
앙리 대공
건립일 1272년
폐위일 프랑스와 나바라, 1830년: 7월 혁명
프랑스, 1848년: 2월 혁명
파르마, 1859년: 사르데냐 왕국에 합병
양시칠리아, 1861년: 이탈리아 통일
민족 프랑스
본가 카페 왕조
분가 스페인 보르본 왕조

오를레앙 가문

콩데 가문 (단절)

부르봉 왕가의 탄생과 발전편집

부르봉 왕가는 루이 9세의 6번째 이자 막내아들인 로베르 드 프랑스(Robert de France)로부터 시작된다. 그는 샤로래(프랑스어: Charolais)의 영주 장 드 부르고뉴(프랑스어: Jean de Bourgogne)와 아니에스 드 부르봉(프랑스어: Agnès de Bourbon)의 외동딸 베아트리스(프랑스어: Béatrice)와 결혼을 함으로써 부르봉(프랑스어: Bourbon)의 영주가 되었다.

부르봉 영지는 1327년 부르봉가의 루이 1세(프랑스어: Louis Ier de Bourbon)를 위하여 공작령으로 승격되었다. 부르봉가의 루이 2세(프랑스어: Louis II de Bourbon) (1337-1410)는 1371년 안 도베르뉴(프랑스어: Anne d'Auvergne)와 결혼을 하였다. 이 결혼으로 영지를 확장시켰다.

광신도적인 수도사 자크 크레망(프랑스어: Jacques Clément)이 앙리 3세를 암살하자 발루아 왕가에는 왕위를 이을 사람이 아무도 없었다. 살리카 법이라고 불리는 당시 통용되었던 계승법으로 사망한 앙리 3세의 모계 6촌인 앙리 4세가 왕위를 계승했다.

역사편집

부르봉 왕조는 프랑스에서 1589년부터 1791년까지 그리고 1814년부터 1830년까지 지속되었다. 에스파냐에서는 1701년부터 통치하고 있는데, 1874년부터 1875년까지, 1931년부터 1975년까지는 공화정으로 인하여 다른 나라로 도피하였다. 그 뒤 후안 카를로스 1세입헌 군주제 에스파냐으로 즉위하였다. 이외에도 부르봉 왕가는 나바르, 프랑스, 스페인, 양시칠리아, 룩셈부르크, 안도라, 루카, 파르마와 같이 유럽의 여러 나라를 다스렸고, 여러 분파로 나뉘었다.

부르봉 정통 왕가편집

프랑스의 왕편집

에스파냐의 왕 및 바르셀로나 백작(1714년부터)편집

  • 펠리페 5세(Felipe V) (재위 1700년­ ~ 1724년, 복위 1724년 ~ 1746년) 프랑스 부르봉왕가 태양왕 루이14세의 손자, 부르봉 왕가 루이 15세의 숙부
  • 루이스 1세(Luis I) (1724년) 펠리페 5세의 아들. 재위 8개월만에 사망
  • 페르난도 6세(Fernando VI) (1746년 ~ 1759년)펠리페 5세의 넷째 아들. 이탈리아 출신 가수인 카를로 브로스키(1705~1782) 에게 국정을 맡김
  • 카를로스 3세(Carlos III) (1759년 ~ 1788년)페르난도 6세의 이복동생. 시칠리아,나폴리의 왕.미국독립전쟁에서 식민지군을 지원하고 총신인 아란다 백작에게 국사를 맡김
  • 카를로스 4세(Carlos IV) (1788년 ~ 1808년)카를로스3세의 둘째아들. 왕비의 애인인 미누엘 고도이에게 국사를맡기고 취미인 사냥을즐김.1808년 페르난도7세에의해 쫓겨났다
  • 페르난도 7세(Fernando VII) (1808년, 1813년 ~ 1833년)카를로스4세의 장남.1808년 백성들의 반란을 이용해 고도이,카를로스4세와 왕비를 몰아내고 즉위.나폴레옹 보나파르트의 위협으로 왕위에서 내려왔다.
  • 호세1세(Jóse I)(1808~1813)나폴레옹 보나파르트의 형이자 나폴리의 왕.에스파냐가 독립전쟁에서 승리하자 추방되었다.
  • 이사벨 2세(Isabel II) (1833년 ~ 1868년)페르난도7세의 딸.1700년대부터 따라온 살리카법에 의해서는 즉위할 수 없었으나,아버지인 페르난도7세가 이사벨2세가 태어나기 전에 살리카법을 없애버려서 즉위할 수 있게 됐다.이사벨2세가 즉위하자,페르난도7세의 동생인 카를로스는 스스로를 카를로스5세라 칭하였다.
  • 아마데오 1세 (1869~1875) (이탈리아 북부 사부아왕가) 1868년 프림장군이 명예혁명으로 이사벨2세를 몰아내자,이탈리아통일 주역중 1명인 비토리오 에마누엘레 2세의 차남 아마데오를 왕으로 추대했다. 하지만 프림장군이 암살되고 공화주의자들의 거센반발로 1875년 스스로 물러났다.
  • 알폰소 12세(Alfonso XII) (1875년 ~ 1885년)이사벨2세의 아들이다.알폰소12세가 즉위하자 에스파냐의 경제가 좋아져 조용한 시기였으나 1885년 결핵으로 28세에 사망한다.
  • 알폰소 13세(Alfonso XIII) (1886년 ~ 1931년)알폰소12세의 아들.태어나자마자 왕이 됐다. 1931년 스페인 공화국 출범으로 파리 망명.
  • 바르셀로나 백작 후안 또는 추존왕 왕호로 후안 3세 (Juan III)
  • 후안 카를로스 1세(Juan Carlos I) (1975년 ~ 2014년)알폰소13세의 손자이다.프란시스코 프랑코 독재이후 에스파냐에 민주주의를 정착시키는데 큰 공을 세움
  • 펠리페 6세(Felipe VI) (2014년 ~ )

나바라의 왕편집

오를레앙 왕가편집

프랑스의 왕편집

오를레앙 왕가의 수장편집

부르봉파르마 공가편집

파르마 공작편집

파르마 공국은 사르데냐 왕국이 주도한 리소르지멘토로 사르데냐 왕국에 합병된다.

부르봉 나폴리 왕가편집

나폴리와 시칠리아의 왕편집

나폴리 왕국시칠리아 왕국은 오래전부터 동군연합을 이루어왔다. 페르디난도 1세는 1806년부터 1815년까지는 나폴리의 왕을 차지하지 못했다. 그 이유는 보나파르트 왕가가 나폴리 왕위를 차지하였기 때문이다.

부르봉 양시칠리아 왕가편집

1816년에는 나폴리 왕국이 시칠리아 왕국을 합병시키고 양시칠리아의 왕이 되었다. 따라서 왕가의 이름도 부르봉 양시칠리아로 변하였다.

양시칠리아의 왕편집

양시칠리아 왕국은 사르데냐 왕국이 주도한 리소르지멘토로 사르데냐 왕국에 합병된다.

부르봉 양시칠리아 왕가의 수장편집

외부 링크편집

  •   위키미디어 공용에 부르봉가 관련 미디어 분류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