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북한산성 행궁(北漢山城 行宮)은 북한산 상원봉 아래에 위치했던 행궁으로, 실제로 사용된 적은 없다. 중성문을 지나 남쪽 골짜기로 진입해 동장대가 바라보이는 곳에 자리잡고 있다.

북한산성 행궁지
(北漢山城 行宮址)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사적
종목 사적 제479호
(2007년 6월 8일 지정)
면적 11,388m2
시대 조선시대
소유 국유
위치
주소 경기도 고양시 덕양구 북한동 169번지
좌표 북위 37° 38′ 26″ 동경 126° 58′ 38″ / 북위 37.640504° 동경 126.977156°  / 37.640504; 126.977156좌표: 북위 37° 38′ 26″ 동경 126° 58′ 38″ / 북위 37.640504° 동경 126.977156°  / 37.640504; 126.977156
정보 문화재청 국가문화유산포털 정보
북한산성행궁지
(北漢山城幸宮址)
대한민국 경기도기념물(해지)
종목 기념물 제160호
(1996년 7월 23일 지정)
(2007년 6월 8일 해지)
정보 문화재청 국가문화유산포털 정보

임진왜란과 병자호란을 겪고 난 후 도성의 방위 체제를 강화하기 위하여 북한산성을 축성하고 임금이 거처할 수 있는 행궁을 만들었다. 숙종 37년(1711)에서 착수하여 이듬해 5월 완공하였다.

행궁의 규모는 내전 정전이 28칸, 외전 정전이 28칸, 부속건물 68칸 등 총 124칸에 이르며, 내전 정전은 좌우 상방이 각각 2칸, 대청이 6칸, 사면에 퇴가 18칸이며, 부속건물로 좌우 행각방이 9칸, 청이 5칸, 중문이 1칸, 대문 3칸, 수라간이 5칸, 중문이 1칸, 측소 2칸으로 이루어졌다. 외전 정전은 내전 정전과 체제가 같다. 부속건물로 대문 3칸, 북협문 1칸, 외북장중문 1칸, 외행각방 12칸, 루 4칸, 청 4칸이 있고 헛간이 2칸, 중문 2칸, 외대문 3칸, 북변외대문 1칸이 있다.

평상시에는 행궁에 북한산 서고를 마련하여 고문헌을 비밀리에 보관하였으며, 숙종영조가 이곳을 찾은 기록이 전해지고 있다. 현재 외전이 있었던 곳은 수해로 지반이 유실되었으나 내전이 있었던 지역은 기단석과 계단, 주춧돌 등이 뚜렷이 남아있어 당시 내전과 행각의 배치상황을 가늠해 볼 수 있다.

참고 자료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