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비정형적 항정신병제제(非定型的抗精神病製劑, 영어: atypical antipsychotic) 또는 비전형적 정신병 약물(非典型的精神病藥物)은 전형적 항정신병제제에 대비되는 말이다. 제2,3세대 항정신병제제라고도 불린다.

전형적 조현병 치료제는 약리학적 메카니즘에 따른 추체외로증상고프로락틴혈증 따위의 부작용이 나오기 쉬운 경향이 있었다. 그에 비해 올란자핀, 쿠에티아핀, 아리피프라졸 등 비전형적 조현병 치료제는 그러한 부작용이 적다고 알려져 있다. 아리피프라졸 사용자의 44%가 저프로락틴혈증 진단을 받았다는 보고가 있다.[1]

허나, 대규모 시험에서는 그러한 경향이 발견되지 않았다.[2][3] 유효성도 동등하다.[4]

각주편집

  1. Sogawa R, Shimomura Y, Minami C, Maruo J, Kunitake Y, Mizoguchi Y, Kawashima T, Monji A, Hara H. (2016년 8월). “Aripiprazole-Associated Hypoprolactinemia in the Clinical Setting.”. 《en:Journal of Clinical Psychopharmacology.》 36 (4): 385-7. PMID 27281387. doi:10.1097/JCP.0000000000000527. 
  2. Peluso, M. J.; Lewis, S. W.; Barnes, T. R. E.; Jones, P. B. (2012). “Extrapyramidal motor side-effects of first- and second-generation antipsychotic drugs”. 《The British Journal of Psychiatry》 200 (5): 387–392. PMID 22442101. doi:10.1192/bjp.bp.111.101485. 
  3. Miller DD, Caroff SN, Davis SM; 외. (2008). “Extrapyramidal side-effects of antipsychotics in a randomised trial”. 《Br J Psychiatry》 193 (4): 279–88. PMC 2801816. PMID 18827289. doi:10.1192/bjp.bp.108.050088. 
  4. Insel TR (2009). “Disruptive insights in psychiatry: transforming a clinical discipline”. 《J. Clin. Invest.》 119 (4): 700–5. PMC 2662575. PMID 19339761. doi:10.1172/JCI38832. 2013년 1월 7일에 확인함. 

같이 보기편집